울산박물관, 2월 성인 대상 교육프로그램‘풍성’
상태바
울산박물관, 2월 성인 대상 교육프로그램‘풍성’
  • 김금만 기자
  • 승인 2022.01.25 1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끝으로 맺는 예술, 전통 매듭 장신구 만들기’체험
‘임인년 새해, 호랑이띠 이야기’강의 등 마련
(사진제공: 울산광역시) 전통문화체험교실
(사진제공: 울산광역시) 전통문화체험교실

[울산=글로벌뉴스통신] 울산박물관(관장 신형석)은 오는 2월에 성인 대상 교육프로그램을 풍성하게 마련한다고 밝혔다.

먼저 2월 8일(화)부터 10일(목)까지 3일간(오전, 오후) 박물관 2층 세미나실에서 제20기 전통문화체험교실을 6회 운영한다.

‘손끝으로 맺는 예술, 전통 매듭 장신구 만들기’를 주제로 진행되는 이번 체험교실에는 경상남도 무형문화 제32호 매듭장 배순화 선생이 직접 강사로 진행한다. 배 선생은 우리 전통 매듭 공예의 단정한 품위와 화려한 기품을 선보인다.

교육은 3일 동안 매일 오전반과 오후반으로 나눠 6회 진행되며, 오전반은 오전 10시∼오후1시, 오후반은 오후2시∼오후5시까지 운영될 예정이다.

참가비용은 없으나, 재료비로 1인당 5,000원이다.

모집인원은 매회 오전반 12명, 오후반 12명으로, 성인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중복신청은 불가하다.

신청 기간은 1월 27일(목) 오전 10시부터 2월 3일(목) 오후 5시까지이며, 울산공공시설예약서비스에서 신청하면 된다.

또한 ‘제9회 열린 역사문화 강좌’가 2월 17일(목) 오후 2시부터 오후 4시 30분까지 울산박물관 강당에서 운영된다.

이번 강좌는 임인년 호랑이해를 맞아 ‘임인년 새해, 호랑이띠 이야기’를 주제로 세명대학교 미디어문화학부 이창식 교수가 강사로 나서, 호랑이와 호랑이 민속 등에 관련된 다채로운 이야기를 풀어낼 예정이다.

모집인원은 90명이며, 수강료는 무료다. 신청 기간은 2월 4일(금) 오전 10시부터 2월 11일(금) 오후 5시까지이며 울산공공시설예약서비스에서 신청하면 된다.

기타 교육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울산박물관 누리집 공지사항에서 확인 가능하다.

울산박물관 관계자는 “새해를 맞아 시민을 위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준비했는데, 올해도 더 많은 분들이 박물관에서 우리 전통과 역사를 이해하고 체험할 수 있도록 행사를 개최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울산박물관은 올해도 울산공업센터 지정 60주년을 비롯한 도시의 주요 역사를 기념하기 위해 특별기획전시와 학술행사를 다채롭게 개최하여 시민과 소통해 나갈 예정이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