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사람들 포토뉴스
“부정부패, 측근비리... 안양 시민은 싫어요”
(사진제공:이필운 캠프)안양시장 후보 선택은?

[안양=글로벌뉴스통신]6.13지방선거를 하루 앞둔 12일(화) 안양시내 곳곳에서 “부정부패, 측근비리, 압수수색... 싫어요”가 쓰인 피켓을 들고 1인 시위를 벌이고 있다.

(사진제공:이필운 캠프)안양시장 후보 선택은 ?

1인 시위는 공식선거기간의 시작과 함께 시작된 前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손00원장(現 정책연구원장)이 최대호 안양시장 후보의 비리를 고발하면서 시작한 것으로, 시간이 가면서 동참하는 시민들이 늘어나 선거 막바지인 오늘은 10여 군데에서 진행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제공:이필운 캠프) 안양시장 후보 선택은?

1인시위에 참가한 시민들은 저마다 “안양을 사랑하는 시민의 한사람으로서, 여야를 떠나 안양에 비리는 안 된다”며 “깨끗한 시장을 뽑아야 한다”고 입을 모았다.

임채호 더불어민주당 안양시장 예비후보는 경선중인 지난 4월11일 성명서에서 "최대호 예비후보는 안양시장 재직시절 측근들의 비리에 대하여 최소한의 사과라도 있어야 함에도,(중략)자신은 책임이 없다고 하는 태도는 안양시민을 우롱하는 것으로 밖에 볼 수 없다."라고 밝혔다.

 

 

 

한월희 기자  cosmos7275@naver.com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월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