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종합 포토뉴스
우리은행, CJ오쇼핑과 협력기업 위한 상생결제시스템 도입
(사진제공:우리은행) CJ오쇼핑과 협력기업 위한 상생결제시스템 도입

[서울=글로벌뉴스통신] 우리은행은 지난 11일 서울 중구 본점에서 이동연 우리은행 부행장, 허민회 CJ오쇼핑 대표이사 등 주요인사가 참석한 가운데 ‘우리은행-CJ오쇼핑, 협력기업 상생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2일(화)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대기업과 협력기업의 동반성장 문화 확산을 위해 체결됐다. 우리은행과 CJ오쇼핑은 상생결제시스템을 도입해 협력업체의 유동성 공급을 지원하고, 우리은행은 대표 중소기업 대출 상품인 ‘우리CUBE론’을 통해 대출금리를 최대 2%p 우대한다.

상생결제시스템은 대기업의 우량한 신용도와 외상매출채권을 바탕으로 1차 협력기업 뿐만 아니라 2,3차 협력기업도 낮은 비용으로 운전자금을 조달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우리은행은 상생결제시스템 전용 상품인 ‘우리 상생파트너론’을 판매중이며, ‘우리 상생파트너론’은 영업점과 인터넷뱅킹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이번 상생지원 협약으로 협력기업들의 유동성 확보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대기업과 협력기업의 동반성장 문화 확산을 위해 더욱 노력 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송재우 기자  kwun1133@daum.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재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