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종합 포토뉴스
무형문화재,“2018 이수자 지원 사업 선정작”『고깔속의 향기』국가무형문화재 제27호 승무 류영수 김정기의 춤
(사진제공:사단법인 보훈무용예술협회) 『고깔속의 향기』- 6.13.(수) 오후 5시  한국문화의 집 코우스에서 공연-국가무형문화재 제27호 승무 이수자인 김정기 류영수의 춤판

[서울=글로벌뉴스통신] 국립무형유산원과 한국문화재재단이 주최하는 2018 이수자 지원 사업에 국가무형문화재 제27호 승무 고깔속의 향기 공연이 선정되어 김정기, 류영수의 춤 공연을 오는 13일(수) 오후 5시 한국문화의집 코우스에서 화려한 막을 올린다.

이번 공연은 국가무형문화재 제27호 승무 작품을 비롯한 고(故) 우봉 이매방선생의 작품들을 올린다. 김정기 류영수는 우리 고유의 전통춤사위와 전통음악을 그대로 재현하였으며 특히 류영수의 상상(想像) 살풀이춤의 경우 전통춤사위를 바탕으로 한 현대적인 의상으로 재해석하여 새롭게 탄생한 작품을 선 보인다.  

상상(想像) 살풀이춤의 경우 지난 제25회 전북무용제 개막초청공연에서 선보였던 류무용단의 상상(想像)은 우리 전통춤인 살풀이춤, 한량무 등에 현대적인 아름다움을 더해 많은 관객들로부터 갈채를 받은 바 있다. 이번 공연에서는 지난 작품을 재구성하여 여성적인 아름다움과 도시적인 남성적 아름다움을 더해 변모하는 춤사위의 빛깔과 현대적인 아름다움을 최대한 발휘하도록 연출했다. 

본 공연은 화려한 스텝들로 더욱 눈길을 끈다. 총 예술감독을 담당하는 상명대학교 조남규 교수(한국무용협회 이사장), 의상디자이너 정예희 디자인연구소, 백선희(예무의상실 대표), 해설 박정곤(한국국악협회 상임이사), 음악반주 한푸리가무악코리아(감독 이관웅) 등 그야말로 분야별 최고의 전문가들이 총출동 해 보기 드문 특별한 무대를 선보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공연을 준비하고 있는 김정기 류영수는 전통무용의 정체성을 춤으로 승화시켜 예술의 멋과 향기가 살아 숨 쉬는 무용가로 선도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월희 기자  cosmos7275@naver.com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월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