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슈종합
강진군민장학재단, 장학금 기탁 봇물어려운 경제 상황 속 지역 인재 육성을 위한 나눔에 앞장

 

          (사진제공: 강진군청) 강진원 강진군수 겸 이사장이 기탁금을 받고 있다.

[강진=글로벌뉴스통신] 전남 강진군(군수 강진원)이 주관해서 강진군청소회의실에서 기업, 단체, 개인 등 6개 팀이 총 1천200여만원의 장학기금을 기탁하는 자리를 가졌다.

 미래인재 육성을 위한 장학사업에 심혈을 쏟고 있는 가운데 연말연시를 맞아 강진군민장학재단에 장학금 기탁 행렬이 줄을 잇고 있다.

 이번 기탁식은 어려움이 더해가는 경제상황 속에서도 지역인재 육성을 위한 나눔에 앞장서 준 군민들의 정성이 있었기에 개최될 수 있었다.

이렇게 답지된 기업체, 단체, 개인들의 기탁금이 누적되어 연말 장학기금 160억원 돌파했다.

 이날 기탁식에서는 ▲대한수의사회 강진군분회 4백만원 ▲땅심화훼영농조합법인 3백만원 ▲농협은행(주)강진군지부 2백만원 ▲강진한우육종연구회 143만원 ▲강진군 생활개선회 1백만원 ▲강진군 문화관광해설사회 1백만원 등 기탁했다. 이어 일등방송에서도 강진군민장학재단에 장학금을 기탁하며 연말 사랑나눔에 훈훈한 감동을 전하고 있다.

 대한수의사회 강진군분회는 구제역, 고병원성 AI 등 가축전염병으로부터 청정 지역을 지키기 위해 헌신하고 있다.
 
 대한수의사회 강진군분회 조종관 회장은 “지역 인재육성과 교육 환경개선에 보탬이 되고자 장학금을 기탁하게 됐다”고 말했다.

 땅심화훼영농조합법인은 강진군과 함께 화훼제품 개발과 상품화, 지역 문화자원과 연계한 체험, 음식, 숙박은 물론 노동력 창출을 위한 프로그램 개발로 화훼산업 1번지 정착에 앞장서고 있다.
 
 땅심화훼영농조합법인 최명식 대표는 “지역주민들로부터 많은 성원을 받아 성장하게 됐다며 지역발전을 위한 다양한 사회 공헌 활동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농협은행(주)강진군지부는 선도인상 수상기념으로 받은 상금을 기탁했다. 강진군민장학재단이 설립된 지난 2005년부터 꾸준히 장학기금을 기부해왔다.

김선웅 지부장은 “군에서 지역교육을 위해 얼마나 힘쓰고 있는지 잘 알고 있다”며 “농협에서도 조금이나마 힘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강진한우육종연구회는 읍면순회교육 강사수당 전액 143만원을 기탁했다.

강진한우육종연구회는 지난해 12월부터 진행하고 있는 ‘찾아가는 한우개량교육 및 컨설팅’에 ‘육종연구회’ 회원들과 함께 참여해 읍면순회교육(한우개량 및 스마트폰 앱 활용기술) 강의를 진행하고 개량기술을 재능 기부하고 있다.

노민섭 회장은 “미래의 성장동력인 지역 학생들을 위해 작지만 장학금 기탁에 동참하게 돼 기쁘다”며 “꿈과 미래를 향해 노력하고 있는 학생들이 맘껏 나래를 펼칠 수 있도록 밑거름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강진군 생활개선회는 농촌지역 생활개선과 여성농업인 후계세대를 육성하고 과학영농 실천에 선도적인 역할을 담당하는 농촌여성단체로 다양한 봉사활동을 통해 다함께 사는 지역사회 분위기에 앞장서고 있다.

강진군 생활개선회 김윤진 회장은 “지역인재들의 미래를 위한 투자에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람이다”고 말했다.

 강진군 문화해설사회는 2017 강진방문의 해를 맞아 강진군을 찾는 관광객에게 관광유적지 소개·설명 및 특산품 알림이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이규점 회장은 “자랑스러운 강진의 관광자원을 관광객에게 알리면서 자부심을 느끼고 있다. 학생들도 긍지와 자부심을 갖고 공부 할 수 있도록 작은 도움이 되고자 장학금을 기탁하게 됐다”고 기탁소감을 전했다.

 29일 강진군을 방문한 일등방송 위정성 기자는 2017 남도답사1번지 강진방문의 해 성공을 위해 홍보활동에 적극 참여하여 강진을 적극 알리고 관광객을 유치하는데 기여한 공로로 감사패를 수상한 자리에서 장학금 기탁을 했다.

강진원 이사장은 “강진군 인재육성을 위해 정성을 모아 장학기금을 흔쾌히 기탁해 주셔서 감사하다. 장학생 선발과 장학재단의 사업을 통해 지역의 미래를 빛낼 인재 양성에 힘쓸 것을 약속드리겠다”며 기탁자들에게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오병두 기자  obd2001@naver.com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병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