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글로벌 Only 포토뉴스
국립경주박물관, 일부 전시관 임시휴관 실시전시품 면진장치 설치 및 주요 전시관 환경개선

[경주=글로벌뉴스통신]국립경주박물관(관장 유병하)은 오는 11월 20일(월)부터 일부 전시관을 대상으로 임시휴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임시휴관은 경주지진(’16. 9.12.) 이후 전시품에 대한 면진성능을 확보하고, 주요 전시관의 오염 및 훼손에 대한 관람객의 개선요구를 적극 반영하기 위한 조치이다.

(사진제공:경주발물관)임시휴관 관련 내용 이미지

박물관은 관람객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연중 관람객이 가장 적은 11·12월을 공사기간으로 정하고, 임시휴관을 하더라도 관람객이 최대한 많은 문화유산을 접할 수 있도록 순차적으로 신속하게 진행할 예정이다.

박물관 관계자는 이번 전시관 임시휴관과 관련하여 “앞으로 박물관을 찾는 관람객에게 더욱 쾌적하고 깨끗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부득이 공사를 진행할 수밖에 없음을 밝히면서, 박물관을 찾는 관람객이 다소 불편하시더라도 널리 이해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이번 국립경주박물관 전시관 임시휴관과 관련하여 문의사항이 있을 경우, 054-740-7576으로 연락하면 친절하게 안내 받을 수 있다.

최원섭 기자  sup44@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