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글로벌 Only
동국대 경주, 캄보디아 현장활동 펼쳐한국국제협력단(KOICA)의 '대학교 국제개발협력 이해증진사업‘ 일환

[경주=글로벌뉴스통신]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국제개발협력 이해증진사업단(단장 이영찬, 경영학부교수)이 지난달 29일부터 8일간 캄보디아 시엠립에서 하계현장활동을 진행했다.

한국국제협력단(KOICA)의 '대학교 국제개발협력 이해증진사업'은 올해 9년째 이어지는 코이카의 장기 사업으로, 국제개발협력과 관련된 교과목을 개설해 대학생들이 해당분야에 대해 이해하고 참여하도록 함으로써 세계시민의식을 갖춘 지성인을 육성하기 위해 시행되고 있다.

(사진제공:동국대)동국대 경주캠퍼스 해외현장활동 사진

동국대 경주캠퍼스 국제개발협력 이해증진사업단은 캄보디아 시엠립의 사회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디자인 사고와 적정기술을 중심으로 현장 활동을 펼쳤으며, 시엠립 앙코르 대학 및 NGO 캄보프렌드와 함께 문화교류, 위생교육, 교육봉사, 건축봉사 등을 수행했다.

사업단장인 이영찬 동국대 경주캠퍼스 글로벌융합연구소장은 “한국의 국제적 위상이 높아짐에 따라 자국의 개발원조 역량에 대한 국제사회의 기대도 높아지는 추세”라며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는 이번 사업수행을 통해 국제개발협력의 필요성과 중요성을 이해하고 글로벌 시민의식을 함양한 청년인재들이 세계에 진출하는 데에 기여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한편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국제개발협력 이해증진사업단은 지역 청소년들을 위한 세계시민 교육도 실시한다. 올해 2학기에 국제개발협력 현장학습과 교과목 이수를 통해 국제개발협력에 대한 이해도가 높은 학생들을 경주지역 소재 중학교 및 고등학교에 파견하여 지역 사회 청소년들에게 세계시민의식 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최원섭 기자  sup44@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