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슈종합
서울시-한국e스포츠협회,업무협약

[서울=글로벌뉴스통신] 서울시는 19일(금) 오전 10시 서울시청에서 ㈔한국e스포츠협회와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지원을 위한 상호협력 업무협약(MOU)’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청소년이 인터넷·스마트폰 과몰입 및 중독에서 벗어나 인터넷·스마트폰을 올바르게 사용하도록 돕고,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인터넷중독예방상담센터 6개소를 운영하고 있다.

한국e스포츠협회는 e스포츠의 건전 여가문화 조성 및 국내 저변 활성화, 프로e스포츠 선수와 프로게임단의 권익증진을 목적으로 설립하여, e스포츠 육성지원은 물론 올바른 게임문화 정착을 위한 일련의 사회공헌사업 등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은 게임업체의 사회적 책임에 대한 필요성을 인식하고, 서울시와 한국e스포츠협회간 상호협력을 통해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는 데 목적이 있다.

한국e스포츠협회는 서울시와 협약 체결을 통해 은퇴한 프로e스포츠 선수의 재능기부를 통해 인터넷·스마트폰 과몰입 예방교육을 실시하고, 서울시 청소년 인터넷·스마트폰 중독예방 및 해소지원 사업 추진을 위한 기부금을 3년 동안(2017년~2019년) 지원한다.

이를 통해 서울시는 인터넷중독예방상담센터를 중심으로 위험 단계별 상담·치료지원 등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일반 청소년에 비해 인터넷·스마트폰 중독에 취약한 저소득층 및 다문화가정 등 사회배려계층 청소년의 게임 중독 예방을 위해 중점을 둘 예정이다.

한국e스포츠협회로부터 지원받은 기부금은 청소년들이 올바른 생활습관 훈련을 통해 자율성을 확립하여 인터넷·스마트폰을 건전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생활습관 개선 프로그램 및 대안활동 프로그램 등에 사용할 계획이다.

김용복 서울시 평생교육정책관은 “이번 업무협약이 한국e스포츠협회의 사회적 책임사례로 게임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 해소는 물론 청소년의 인터넷·스마트폰 중독 예방 및 해소를 위한 밑거름이 되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여민주 기자  gnaspecpress@gmail.com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민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