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글로벌 Only 포토뉴스
포항시여자중장기청소년쉼터 최우수쉼터 수상위기청소년 조기발견, 힘들 때 손잡아 주는 청소년 쉼터

[포항=글로벌뉴스통신]포항시여자중장기청소년 쉼터가 5일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청소년쉼터주간 기념식행사에서 최우수쉼터로 평가되어 여성가족부장관부상을 수상했다.

여성가족부는 청소년복지시설 쉼터를 매 3년마다 시설환경 및 안전관리 등 7대 분야를 평가하며, 올해 청소년쉼터 117소를 대상으로 종합평가했다. 포항시중장기청소년쉼터는 A등급을 받아 최우수쉼터로 선정됐으며, 그 중에서도 상위 우수 쉼터 18개안에 선정되어 여성가족부 장관상을 수상하게 됐다.

포항시중장기청소년쉼터는 가정의 기능 상실, 학교 부적응 등으로 가출 등 위기에 빠진 청소년들에게 숙식을 제공하고, 상담, 교육, 문화활동, 진로지도, 취업알선, 의료서비스 등을 제공하는 기관이다.

(사진제공:포항시)포항시여자중장기청소년 쉼터 한은영 소장(사진 오른쪽)은 5일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청소년쉼터주간 기념식행사에서 최우수쉼터로 평가되어 여성가족부장관부상을 수상했다.(사진 왼쪽 한국청소년쉼터협의회 고승덕 이사장)

포항시는 가출 등 돌봄이 필요한 청소년들을 위해 여자중장기청소년쉼터, 남자중장기청소년쉼터 민간위탁 운영하고 있으며, 위기 청소년 발견 시 경찰서, 아동보호시설등과 협력해 청소년들이 적절한 보호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협력체계를 구축하여, 운영비, 프로그램 활동비 등의 적극적인 지원을 하고 있다.

여자 쉼터 한은영 소장은 10년 이상 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위기 청소년을 발굴하기 위해 거리아웃리치 상담 등을 주기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한 소장은 “청소년쉼터에 함께 종사하는 상담원과 종사자들의 수고와 노력으로 최우수 쉼터로 선정된 것 같다. 소외되고 돌봄이 필요한 청소년들을 위해 부모의 심정으로 더욱 열심히 치유와 돌봄사업을 전개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포항시 교육청소년과 최무형 과장은 “앞으로도 위기청소년 보호를 위한 실질적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자유롭고 건강하게 청소년을 육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최원섭 기자  sup44@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