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종합 포토뉴스
제천시, 2,000억 원 투자협약 일진글로벌과 첫 분양약정 체결- 지난 19일 서울에서 개최된 2019 투자유치설명회에서
(사진제공:제천시) 제천시 투자유치설명회 협약식

[제천=글로벌뉴스통신] 제천시가 지난 19일 서울에서 개최된 2019 투자유치설명회에서 총 2,000억 원의 투자협약을 맺고 제3산업단지의 최초 분양 약정을 체결하는 등 기업유치의 가시적인 성과를 거두었다.

시는 이날 설명회 자리에서 3개 기업과 총 2,000억 원의 투자협약과 분양약정을 체결하여 300여명의 고용 창출을 기대할 수 있게 되었다.

먼저, 투자협약 기업은 보툴리눔톡소 의약품 생산을 위한 공장 신설계획으로 제2산업단지에 300억 원 투자예정인 ㈜블랙트리(대표 정도영), 에너지 저장 및 수송관련 장비 전문제조사로 제3산업단지에 200억 원 투자예정인 디앨(주)(대표 임근영), 그리고 관내 최대기업으로 제천 4공장 신설을 위해 1,500억 원의 투자를 결정한 ㈜일진글로벌(회장 이상일)이다.

여기에 더하여 ㈜일진글로벌은 현재 조성중인 제3산업단지의 69,925㎡(약2만1천평) 규모의 부지매입을 위해 충북개발공사의 맞춤형 부지조성과 제천시의 지원 사항을 담은 분양약정을 체결하였다.

이로써 일진글로벌은 제천의 최대 기업으로 다시 한 번 자리매김함과 동시에 제천 제3산업단지 분양의 첫걸음을 함께했다.

이상천 제천시장은 “제천시의 집중유치산업인 제약바이오와 자동차부품 제조기업의 입주로 추후 차세대 산업을 선도하여 견인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며, 

“제천이 입주기업의 든든한 성공파트너로 평생 함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월희 기자  cosmos7275@naver.com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월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