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슈종합 포토뉴스
음성군, 청와대 & 국가균형발전위원회 간담회 실시
(사진제공:음성군) 음성군 청와대 의견수렴 간담회

[음성=글로벌뉴스통신] 음성군은 19일 군청 상황실에서 조병옥 군수, 청와대 유대영 자치발전비서관 및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이범석 지역혁신국장 등 15명이 모인 가운데 주요 현안 의견수렴 간담회를 했다.

이날 조병옥 군수는 음성군은 2,482개 기업체가 가동 중이고 28개의 산업단지가 조성 완료·추진·계획 중에 있으며, 사통팔달의 교통요충지로서 중부권 신 경제중심 도시로 급부상하고 있는 지역이지만 생활편의 시설, 도로 등 취약한 정주여건이 지역발전의 저해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다고 어려움을 호소했다.

음성군은 주요 현안 사업으로 ▲충북내륙철도 지선 연결 ▲국지도 49호선 2차로 시설개량사업 ▲감곡IC~이천 진암교차로(국도38호선) 도로개설사업 ▲충청내륙고속화(제2공구) 음성2교차로 부체(연결)도로 ▲국도21호선 맹동 신돈교차로 개선사업 ▲맹동 산림치유 복합문화밸리 조성사업 ▲ 충북 시스템반도체 후공정 플랫폼 구축의 필요성과 당위성을 설명했다.

또 ▲충북혁신도시 세무지서 명칭사용 ▲2차 전지 핵심부품소재 첨단업종 환경규제 개혁 ▲도축 관련 보통교부세 지역균형수요 반영 ▲『음성 꽃동네』 운영비 전액 국비 지원 ▲장애인 고용부담금 부과기준변경 ▲충북혁신도시 클러스터용지 용도변경 ▲ 충북혁신도시 고등학교조기 설립 ▲원남 남촌교(2종 시설물)보수․보강사업 특별교부세 지원 등에 대해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청와대 및 국가균형발전위원회 관계자는 “오늘 말씀해주신 다양한 지역현안 및 건의사항에 대해 충분한 검토과정을 거쳐 국가균형발전 정책에 반영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병옥 군수는 “음성군은 그동안 국가개발에서 계속 소외돼 도로, 교통, 의료, 복지 등 많은 부분이 낙후돼 있다”며 지역의 당면 현안 해결을 위해서는 중앙부처의 도움이 절실한 만큼 오늘 간담회를 계기로 청와대와 국가균형발전위원회의 적극적인 관심과 도움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월희 기자  cosmos7275@naver.com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월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