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슈종합 포토뉴스
당진시, 먹거리 종합전략 푸드플랜 1차 분권위원회 개최

[당진=글로벌뉴스통신] 당진시는 지난 14일 오후 4시 지속 가능한 먹거리 선순환 체계 구축을 위해 푸드플랜 1차 분권위원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시가 수립 중인 푸드플랜은 지역 농업에 대한 현황을 진단하고 지역에 적합한 농업발전 방안과 지역 내 먹거리의 생산, 가공, 유통, 소비, 복지, 건강 등을 통합적으로 관리해 지역민에게 신선하고 안전한 먹거리 제공을 위한 종합전략이다.

시는 이 계획과 연계해 행정 내부의 먹거리와 관련된 모든 연계사업을 발굴하고 종합적이고 체계적인 시스템을 구축코자 관련 부서 담당자와 외부 전문가 등 28명으로 이뤄진 위원회를 구성했다.

이와 관련해 14일에는 28명의 위원들을 중심으로 △지속가능 먹거리 분과 △먹거리 지역순환 분과 △먹거리 보장 분과 등 모두 3개의 푸드플랜 분과위원회의 구성에 따른 첫 회의를 진행했다.

이날 회의에서 지속가능 먹거리 분과는 △먹거리 거버넌스 활성화 △먹거리 정책과 조직체계 △지속가능한 먹거리환경 조성 △먹거리 통합지원센터 운영 등을 주요의제로 정했다.

또한 먹거리 지역순환 분과는 △먹거리 기획생산 및 작부체계 구축 △로컬푸드 인증체계 △의도된 지역가공 생태계 육성 △지역소비 확산 프로그램을 주요 의제로 논의했다.

아울러 먹거리 보장 분과는 △먹거리 안전․교육 △아동(돌봄) 및 취약계층 먹거리 △먹거리 건강지표 개발 및 확산 △부서 간 연계(장벽 해소) 등을 주요 의제로 다루기로 했다.

시는 이번 1차 분과위원회 이후 이달 중 현장 주요 단체들과 개별 간담회를 진행하고 지역 먹거리 실태에 대한 심층조사를 통해 다각적인 의견을 수렴하고 12월 중 푸드플랜 분과위원회를 중심으로 토론회와 워크숍 등 관련 활동을 이어가 시민 참여형 푸드플랜 구축에 박차를 가한다는 방침이다.

송재우 기자  kwun1133@daum.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재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