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슈종합 포토뉴스
경주 월성원전, 지역 전통시장 내 사랑의 쉼터 개소더위와 추위를 피하는 어르신들의 아지트

[경주=글로벌뉴스통신]한국수력원자력(주) 월성원자력본부(본부장 박양기)는 지난 4일 양남면 전통시장 내 어르신들의 작은 쉼터를 건립하고 개소식을 열었다.

그동안 양남면 어르신들은 전통시장이나 병원을 오시기 위해 한 시간 마다 있는 버스를 기다려야 하고, 오랜만에 만나 담소를 나눌 수 있는 편안한 공간이 없었다.

특히, 더위나 추위, 눈․비 바람을 피하고 ‘버스 시간을 기다릴 수 있는 공간’, ‘차 한잔과 함께 서로의 안부를 물을 수 있는 공간’인 작은 사랑방 마련이 어르신들의 큰 바람이었다.

(사진제공:월성원전)전통시장 내 따스한 사랑의 쉼터 개소

이에, 월성본부는 사업자지원 사업을 통해 시장 안에 누구나, 언제든지 이용 할 수 있는 쉼터를 건립하고 개방하여 벌써부터 시장상인 및 손님들에게 많은 호응을 받고 있다.

양남면 전통시장내 위치한 이곳은 컨테이너 구조에 기와지붕을 얹어 주변 환경과 어울리게 꾸미고, 특히 냉․난방 시설 및 정수기 시설을 구비하여 쾌적한 공간이 되도록 하였으며, 향후 운영은 양남면 향토사랑 후원회에서 할 예정이다.

부성준 월성본부 대외협력처장은 “양남주민은 물론, 시장상인들의 아늑한 공간으로 탄생한 쉼터에서 이번 겨울부터 찬바람을 피하고 잠시나마 몸을 녹일 수 있는 ‘따뜻한 만남의 場’이 되길 바란다” 고 말했다.

최원섭 기자  sup44@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