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요우커 맘 사로잡는다
상태바
강남구, 요우커 맘 사로잡는다
  • 오병두 기자
  • 승인 2013.08.03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남구/중국 은련카드,'Pop Up Store' 공동 마케팅

 서울 강남구(구청장 신연희)가 최근 급증하고 있는 중국인 관광객 유치를 위해 중국 내 유일의 신용카드 사업자인 은련카드와 손을 잡고 요우커들을 적극 유혹할 예정이다.

 금년 7월 초 강남구에서 실시한 '2013년 6월 강남방문 외래 관광객 현황조사' 결과를 보면 6월 한 달간 약 40만명의 외국인 관광객이 강남을 방문한 것으로 집계됐다.

 그 중 중국 관광객의 비중은 약 16만2065명으로 전체 외국인 관광객의 40%를 차지하는 실정이다.

 이번 여름 휴가철과 다가 올 중추절, 국경절에는 중국인 관광객이 더 늘어날 것으로 전망되는데, 이러한 추세를 반영해 구는 중국 내 10억명 이상의 회원을 보유한 은련 카드와 공동마케팅을 추진한다.

 먼저 가로수길과 강남관광정보센터 앞에 은련카드 'Pop Up Store' 부스를 설치하고 강남을 방문한 중국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사용 금액에 따라 자동차나 항공권 등 대단위 경품 행사가 진행되며 중국 관광객 모두에 대해서는 사은품도 제공된다.

 또 석고마임 퍼포먼스 이벤트를 실시해 관광객의 이목을 끌고 한류스타 등신대를 배경으로 즉석사진을 인화해 주는 서비스도 제공된다.

 이밖에도 은련 카페에서는 방문객에게 음료도 제공하는 등 다채로운 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중국 관광객 피크시기에 맞춰 여름 휴가철(2013. 8. 9 ∼ 8. 15)과 중추절과 국경절 기간에 걸쳐(2013. 9. 24 ∼ 10. 7) 총 2차례 운영한다.

 한편 강남구는 지난 2011년 12월 중국 은련카드와 MOU를 체결한 이래 해외 공동 마케팅을 적극 펼쳐 왔다.

 그 결과, 가맹점 수도 2,000% 이상 증가했고 강남구 관내 은련카드 매출액도 전년도 상반기 동기대비 약 109% 이상 신장세를 보이고 있어 강남이 중국 관광객들이 즐겨 찾는 새로운 관광명소로 각광받는 지역임을 여실히 보여주고 있다.

 이번 은련카드 공동 마케팅은 은련 홈페이지나 웨이보 등 은련카드가 보유하고 있는 다양한 홍보채널과 행사전용 가이드 북 등을 통해 중국 현지에서 집중 홍보할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이번 Pop Up Store 마케팅은 중국 관광객의 피크시기와 맞물려 강남으로의 유인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이며 관광정보센터, 가로수길 등 강남의 주요 쇼핑명소를 직접 방문하고 체험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