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2013년 2분기 실적 발표
상태바
IBK기업은행, 2013년 2분기 실적 발표
  • 권혁중 기자
  • 승인 2013.08.02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BK기업은행(www.ibk.co.kr, 은행장 조준희)은 IBK캐피탈, IBK투자증권 등 자회사를 포함한 2분기 당기순이익(연결기준)이 2105억원을 기록했다고 2일 밝혔다.

 이는 전분기(2575억원) 대비 18.3%(470억원) 감소한 실적이다. 상반기 누적 당기순이익(연결기준)은 4680억원으로, 전년 동기(7806억원) 대비 40.0%(3126억원) 감소했다.

 기업은행의 2분기 당기순이익은 1811억원으로 전분기(2749억원) 대비 34.1%(938억원) 감소했다. 이는 유가증권 배당수익과 수익증권 실현이익 등 일회성 이익 감소에 따른 것이다.

 기업은행의 2분기중 순이자마진(NIM)은 한국은행 기준금리 인하 등 저금리 기조 지속에도 불구하고 전분기 대비 0.03%p 하락에 그친 1.92%를 기록했다.

 기업은행의 중소기업대출 잔액은 107.2조원으로 지난해 말 대비 3.3조원(+3.2%) 증가했고, 중기대출 시장 점유율은 22.6%로 확대됐다.

 총 연체율은 전분기 대비 0.26%p 감소한 0.57%(기업 0.58%, 가계 0.48%), 고정이하여신비율은 전분기 대비 0.30%p 감소한 1.31%를 기록했다.

 대손충당금전입액도 전분기(2983억원) 대비 2.4% 감소한 2911억원에 머물렀으며, 고정이하 여신에 대한 충당금 적립비율인 ‘커버리지 비율’은 166.03%(전분기 대비 +16.38%p)로 향후 경기 악화에 대비해 충분한 수준의 충당금을 적립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하반기에도 선제적인 건전성 관리에 모든 역량을 집중하는 한편, 창조적 성장을 위한 5대양 6대주, 문화콘텐츠, IP금융 등 미래성장동력의 지속적 발굴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