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2024년 농촌협약 공모사업 선정
상태바
가평군, 2024년 농촌협약 공모사업 선정
  • 송재우 기자
  • 승인 2024.06.20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평=글로벌뉴스통신] 가평군(군수 서태원)은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2024년 ‘농촌협약’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20일(목) 밝혔다.

‘농촌협약’은 지방자치단체가 스스로 농촌공간에 대한 중장기 발전계획을 세우면, 농식품부와 지자체가 협약을 체결하고 농식품부는 협약에 근거한 정부 사업을 패키지로 지원하는 제도를 말한다.

군은 생활서비스 이용형태 및 군 상위계획 등을 종합적으로 분석해 가평생활권(가평읍‧북면)과 청평생활권(청평‧설악‧상면‧조종면)으로 나눴다. 이어 시급성‧파급성‧형평성 등을 고려한 후 청평생활권을 우선생활권으로 선정해 공모에 참여한 결과 최종 선정됐다.

총사업비는 2025년부터 5년간 국비 220억 원을 포함해 321억 원으로 계획하고 있다. 주요 제출 사업은 청평면 중심지활성화사업(160억 원), 설악면 기초생활거점조성사업(60억 원), 상면 기초생활거점조성사업(60억 원), 조종면 기초생활거점조성사업 2단계(20억 원) 등이 있다.

군은 ‘농촌공간전략계획 및 농촌생활권활성화계획’에 대한 보완·승인 절차를 거쳐 최종 사업비가 확정되면 내년에 농식품부와 농촌협약을 체결해 2029년까지 농촌공간 개발 및 지역의 균형발전을 도모할 계획이다.

서태원 가평군수는 “이번 농촌협약 공모사업 선정으로 청평 등 4개 면의 사회간접자본 시설 확충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2025년부터 연차적으로 사업비를 투입해 농촌공간 생활서비스 수급 체계를 구축해 지역주민 삶의 질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제공:가평군) 2024년 농촌협약 공모사업 선정
(사진제공:가평군) 2024년 농촌협약 공모사업 선정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