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공동육아나눔터 돌봄품앗이 활동, 신호탄
상태바
신안군 공동육아나눔터 돌봄품앗이 활동, 신호탄
  • 모덕환 기자
  • 승인 2024.05.20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신안군)지난 17일, 신안군가족센터 공동육아나눔터 돌봄품앗이 전체모임(9가정)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신안군)지난 17일, 신안군가족센터 공동육아나눔터 돌봄품앗이 전체모임(9가정)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신안=글로벌뉴스통신]신안군가족센터 내에 공동육아나눔터에서는 최근 돌봄품앗이 참여자들 간 친밀감 형성과 가족이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지난 17일(금) 안좌면 라벤더꽃 축제장으로 체험학습을 다녀왔다.

돌봄품앗이는 같은 지역에 거주하는 이웃끼리 육아, 체험, 학습 등을 함께하며 양육 부담을 덜고 서로의 품을 나눠 공동육아를 실천하는 활동이다. 이 사업은 관내 거주하는 3가정 이상이 함께 한 달에 1번 이상 활동을 하면 월 3만 원의 활동비를 지원해 준다.

특히, 비슷한 또래 자녀를 양육하는 품앗이 구성원 간 소통과 교류 촉진을 위한 프로그램 제공으로 건강한 가족애 형성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사진제공:신안군)지난 17일, 신안군가족센터 공동육아나눔터 돌봄품앗이 전체모임(9가정)이 라벤더정원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신안군)지난 17일, 신안군가족센터 공동육아나눔터 돌봄품앗이 전체모임(9가정)이 라벤더정원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9가정, 23명이 참여했으며, 라벤더정원과 퍼플 숲길 걷기, 미션을 통한 협동심 기르기, 라벤더정원 사진 촬영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하면서 가족과 특별한 체험을 함께하고 품앗이 가족들 간의 소속감을 증진시켰다.

이번 돌봄품앗이 전체모임에 참여했던 이○○ 씨는 “돌봄품앗이 전체모임을 통해 자연 속에서 가족 간 서로 소통하고 다른 품앗이 가정과 소중한 시간을 보내고 함께하는 시간이 즐거웠다”라고 말했다.

한편 신안군가족센터 공동육아나눔터는 양육 친화적인 지역사회를 조성하기 위해 돌봄과 소통의 공간을 제공하고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양육 부담을 덜어주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