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설공단, 설 명절 앞두고 복지관 찾아 나눔실천
상태바
부산시설공단, 설 명절 앞두고 복지관 찾아 나눔실천
  • 이상철 기자
  • 승인 2022.01.25 1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내 거주 독거노인, 한부모가정 등 복지사각지대 취약계층 55가구에 설 앞두고 전달
(사진제공:시설공단) 중앙좌부터 우측방향으로 이탁곤 교량시설팀장,  정영희 해운대종합사회복지관장, 박상화 교량운영팀장, 최인석 교량기전팀장, 서영숙 교량운영팀 사회공헌 담당자
(사진제공:시설공단) 중앙좌부터 우측방향으로 이탁곤 교량시설팀장, 정영희 해운대종합사회복지관장, 박상화 교량운영팀장, 최인석 교량기전팀장, 서영숙 교량운영팀 사회공헌 담당자

[부산=글로벌뉴스통신] 부산시설공단(이사장 직무대행 박인호) 교량관리처(처장 노상곤)는 24일(월) 부산시 해운대종합사회복지관(관장 정영희)을 찾아 설 명절 맞이 나눔을 실천했다.

임인년 새해 설 명절을 맞아 교량관리처 직원 43명이 자발적으로 모금한 성금으로 구매한 생필품세트(키친타올·세제 등)는 설 명절을 앞두고 관내 취약계층 55가구에 순차적으로 전달될 예정이다.

공단 박인호 이사장 직무대행은 “코로나19로 힘들어하는 어려운 이웃을 돌아보고 앞으로도 꾸준히 사회공헌 활동을 실천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공단 교량관리처는 해운대구 재송동, 송정동, 중동, 좌동, 우동에 거주하고 있는 독거노인, 한부모 가정 등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매년 설·추석·연말을 맞아 꾸준히 나눔활동을 실천해오고 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