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케이앤디, 신제품 개발 특허 출원! 10억원 규모 계약 수주
상태바
㈜디케이앤디, 신제품 개발 특허 출원! 10억원 규모 계약 수주
  • 신욱 기자
  • 승인 2022.01.13 2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디케이앤디)(주)디케이앤디 BI 이미지
(사진제공:디케이앤디)(주)디케이앤디 BI 이미지

[서울=글로벌뉴스통신]글로벌 합성피혁 전문기업 ㈜디케이앤디(대표 최민석)가 ‘핫멜트 접착제를 적용한 메쉬 원단 소재의 합성피혁 제조방법’에 대한 기술 특허 출원을 완료하고, 글로벌 탑 브랜드에 약 10억원 규모의 오더를 수주했다고 13일(목) 밝혔다.

메쉬원단은 그물망처럼 구멍이 뚫려있는 소재로, 이를 생활용품에 적용하기 위해서는 뼈대가 되는 합성피혁에 원단을 딱 붙이는 기술이 중요하다. 이번에 디케이앤디가 특허를 낸 기술은 메쉬원단을 건식용 합성피혁에 접착제로 붙이는 기술로, 요철이 커 일반적인 기술로는 접착강도가 낮은 메쉬원단의 한계를 보완했다. 

특허 기술로 생산한 메쉬원단 소재는 강한 접착력으로 내구성이 좋고, 특유의 입체감은 살리면서 부드러운 사용감으로 일반 기술이 적용된 제품보다 다양한 생활용품에 적용 가능하다. 또한, 건식용 합성피혁의 특징을 그대로 보존하기 때문에 방수성, 내마모성, 내오염성 등의 기능도 뛰어나다. 

디케이앤디는 이번 특허를 통해 제품 개발능력을 인정받았으며, 곧바로 글로벌 탑 브랜드와 약 10억원 규모의 오더를 수주했다. 이번 수주는 초도 물량으로는 큰 규모의 계약으로, 추후 소비자 반응에 따라 추가 계약이 기대되는 상황이다. 이외에도 디케이앤디의 메쉬원단은 아식스, 뉴발란스, 로지텍, HP 등 글로벌 패션 및 IT 브랜드 제품에 적용될 예정이며, 운동화의 갑피 부분이나 레포츠용 가방, IT기기 케이스 등 소비자 일상에 친밀한 생활용품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번 특허를 바탕으로 디케이앤디는 글로벌 소비재 기업의 1차 벤더로 우뚝 설 수 있게 됐다. 현재 디케이앤디의 제품은 대형 유통사를 거쳐 최종 브랜드에 납품되는 B2B 비즈니스 위주였으나, 글로벌 브랜드의 1차 벤더사와 메쉬소재 공동 생산을 하게 되면서 제품을 직접 납품할 수 있는 길을 열었다. 추후에는 의류용 합성피혁과 자회사 다다씨앤씨의 모자까지 직접 납품할 수 있도록 계획 중이다.

디케이앤디 최민석 대표는 “합성피혁을 제조하는 대부분의 업체가 신발용 소재 개발에 집중하고 있으나, 디케이앤디는 의류, 헤드셋 등 인체에 직접 닿는 모든 소재를 개발하고 있다”라며, “자체 기술연구소를 갖춘 디케이앤디는 지속적인 연구와 특허 출원을 통해 독점기술을 확보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타사가 흉내 낼 수 없는 신소재 개발 및 공급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디케이앤디는 빠르게 변화하는 합성피혁 시장에서 선두주자로 자리매김 하기 위해 자체 기술연구소를 설립하고, 천연피혁의 성능을 뛰어넘는 합성피혁 연구·개발에 몰두하고 있다. 이를 통해 연마용 흡착패드, 통기성을 갖는 은면형 인공피혁, 친환경 매트용 합성피혁 제작 등 합성피혁·부직포 분야에서 총 7개의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디케이앤디 소개
1998년 동광무역으로 시작한 ㈜디케이앤디는 부직포·합성피혁을 생산하고 세계시장에 공급하는 글로벌 합성피혁 전문 기업이다. 최고의 전문가와 함께하는 자체 기술연구소를 통해 빠르게 변화하는 합성피혁 시장에서 선두주자로 자리매김 했으며, 최근에는 친환경 트렌드에 발맞춰 천연피혁의 성능을 뛰어넘는 합성피혁 연구·개발에 몰두하고 있다. 또한 2020년 유럽섬유제품 품질인증을 받는 등 제품 안정성에서도 기술력을 인정받았다. 이러한 노력의 결과 디케이앤디는 유수의 B2C 비즈니스 브랜드를 고객사로 확보하고 있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디케이앤디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