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종합 포토뉴스
보령시, 유망중소기업 ㈜제이앤에이와 투자유치협약 체결

[보령=글로벌뉴스통신] 보령시는 11일 오전 시장실에서 김동일 시장과 이춘식 ㈜제이앤에이 대표 등 관계자 7명이 참석한 가운데 투자유치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청소농공단지 내 일부 부지가 입주기업의 경영난으로 미투자 및 미활용되고 있어, 기업유치활동을 지속 전개해 이뤄낸 것으로, 시는 법령 및 예산의 범위 내에서 행․재정적 지원을, 기업은 투자계획 이행 및 투자규모 확충, 사회적 책임이행, 고용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해 나가기로 했다.

㈜제이앤에이는 지난 2009년 설립돼 열(히트)펌프를 주로 생산하고 있고, 현재 본사는 인천시 남동구, 제조공장은 경남 김해에 위치해 있으며, 지난해 30억 원의 매출을 올리는 등 업계에서 기반이 튼튼한 유망 중소기업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제이앤에이는 보령 청소농공단지에 내년까지 22억 원을 투자해 약 7000여㎡ 부지에 제조시설을 갖추게 되고, 산업용 냉장 및 냉동장비 제조업으로 등록 후 전기 제어기기 등 사업영역을 확장할 계획이며, 약 25명의 고용효과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춘식 대표는 “현재 보령지역 양식장에 다수의 열펌프를 납품하고 있는 인연으로 투자를 하게 됐다”며, “차질 없는 사업 추진으로 빠른 시일 내 공장이 가동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동일 시장은 “보령항 개항과 빨라진 수도권과의 접근성으로 보령을 선호하는 중소기업이 증가하고 있다.”며, “11만 보령시민을 대변해 환영하고, 지역 고용 및 상생으로 발전하는 기업이 되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송재우 기자  kwun1133@daum.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재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