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슈종합 포토뉴스
당진시, 인문도시 지원사업 충남도 대표로 최종 선정
(사진제공:당진시청) 인문도시 지원사업 충남도 대표로 최종 선정

[당진=글로벌뉴스통신] 당진시와 한서대학교는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공모한 2018 인문도시 지원사업에 충남도 대표로 최종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시는 인문도시 사업 유치를 위해 지난 2월 김홍장 시장과 한서대 인문도시 사업단이 참여한 가운데 추진 간담회를 가진 이후 3월에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면서 본격적으로 공모사업을 준비해 왔다.

특히 지난 6월 20일 최종평가 대상지로 선정된 이후 진행된 발표평가에 김홍장 시장이 직접 발표자로 나서 시의 적극적인 추진의지를 표명하기도 했다.

이번 인문도시 선정으로 국비 4억5,000만 원을 확보한 시와 한서대는 ‘이용후생의 인문도시 당진, 신북학파의 인문나루’를 주제로 이달부터 향후 3년 간 총5억4,000만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인문브랜드, 인문강좌, 인문체험, 인문축제 등을 선보인다.

주요 세부사업으로는 일반시민과 청소년, 대학생, 소외계층 등을 대상으로 100여 회의 인문강좌와 20여 개 인문체험 행사 및 인문축제 등으로 구성되며, 해당 분야에는 전문역량을 가진 강사진 30여 명이 함께 참여할 예정이다.

송재우 기자  kwun1133@daum.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재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