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글로벌 Only 포토뉴스
포항시 전복치패 방류사업으로 생명의 바다 만들기마을어장 자원증강과 어업인 소득증대를 위한 전복치패 87만마리 방류

[포항=글로벌뉴스통신]포항시는 지난 8일 풍요로운 마을어장 조성과 어업인 소득증대를 위해 약 5억1300만원을 투입해 생존율이 높고 정착성이 강한 전복치패 약 87만 마리를 구입해 어장관리가 우수하고 전복 성장에 적합한 관내 어촌계 마을어장 33개소에 방류했다.

시에서는 방류 전 전복의 생존율을 높이기 위해 1개월 이상 어촌계 마을어장에서 불가사리 등 해적생물 구제작업 실시했으며, 방류에 따른 생태계 교란을 예방하기 위해 국립수산과학원의 전염병 검사를 실시하여 검사에 통과한 우량종자를 매입했다.

(사진제공:포항)전복치패 방류사업 실시

이날 방류는 각장 4cm이상의 전복으로 어촌계에 소속된 해녀와 잠수부가 직접 잠수하여 해저 먹이가 풍부한 곳에 안착시켜 조류에 의한 유실을 최소화하고 해저에 잘 적응할 수 있도록 해 방류효과를 극대화했다. 방류한 전복은 2~3년 후 성패로 자라 자원증강 및 어업인 소득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포항시 오원기 수산진흥과장은 “최근 어장환경 변화 및 수산자원의 남획으로 자원량이 급감해 어촌지역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정”이라며 “전복 등 고부가가치 품종을 지속적으로 방류하여 풍부한 수산자원이 살아 숨 쉬는 어장조성 및 지속가능한 어업 실현에 주력해 나가겠다”고 했다.

최원섭 기자  sup44@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