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슈종합 포토뉴스
태안군, 세계튤립축제 성황리에 마무리
(사진제공:태안군청) 세계튤립축제 성황리에 마무리

[태안=글로벌뉴스통신] 지난달 19일부터 태안군 신온리 일원에서 펼쳐진 ‘아름다운 봄꽃의 향연’ 태안 세계튤립축제가 국민들의 관심과 성원 속에 지난 13일을 끝으로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축제를 개최한 네이처농업회사법인(대표 강항식)은 축제기간 중 튤립축제를 방문한 관람객 수가 총 40만 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그동안 남면 신온리 네이처월드에서 매년 개최되다 올해부터 안면도 코리아플라워파크로 장소를 옮겨 새롭게 개최된 태안 세계튤립축제는 지난 2002년과 2009년 안면도 국제 꽃 박람회가 열렸던 장소에서 꽃과 바다가 어우러진 장관을 선보여 관광객들의 큰 찬사를 받았다.

이번 축제에서는 매화밭을 날아다니는 왕벌의 모습을 비롯, 일상 속 개와 고양이 등 반려동물의 모습과 꽃밭에 앉은 나비의 자태 등 튤립이 만들어낸 다양한 작품들이 색다른 멋을 선사했으며, 외국인 관람객이 크게 늘어 전체 관람객의 10%를 차지하고 남성 관람객이 증가하는 특징을 보이기도 했다.

특히, 30년째 표류 중인 안면도 관광지 개발로 실의에 빠진 안면지역이 이번 튤립축제를 계기로 활기를 되찾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됐다는 평가다.

축제 관계자는 “튤립축제를 방문해주신 관람객 여러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코리아플라워파크가 사계절 내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가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시도를 계속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송재우 기자  kwun1133@daum.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재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