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글로벌 Only 포토뉴스
몽골 수도 울란바토르시 부시장 일행 경북관광공사 방문

[경주=글로벌뉴스통신]몽골의 수도인 울란바토르시 바야르후 부시장 및 작드삼바르 토지국부국장 일행이 경상북도와 재생에너지 활용 업무협약에 앞서 14일(월) 한국과 몽골간의 관광발전과 우호 협력을 위하여 경상북도관광공사를 방문하였다.

방문단장인 바야르후 부시장은 “경북은 많은 세계문화유산을 갖고 있어 공사와 같이 관광분야에 협력과 교류를 확대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사진제공:경북관광공사)몽골 올란바트로 부시장과 단체 기념사진

이들 일행은 환영간담회 후 경주세계문화유산인 불국사를 관람하고 만찬을 같이 하면서 상호 관광분야에 다양한 의견을 나누었다.

경상북도관광공사 이재춘 사장대행은 “경상북도와 울란바토르시는 2011년부터 토지정보화 및 도시개발 분야에 긴밀한 업무협약 및 울란바토르 시청 공무원 대상 경북 연수프로그램 운영 등으로 깊은 우정을 나누었는데, 우리공사와의 상호협력 관계를 더욱 강화하여 몽골과 다양한 관광분야의 발전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최원섭 기자  sup44@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