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글로벌 Only 포토뉴스
경주 양남 관성솔밭해변 테마길 개통

[경주=글로벌뉴스통신]경주시는 14일(월) 솔숲 속을 걸으며 뛰어난 해안 비경 한 눈에 감상 할 수 있는 관성솔밭해변 테마길 1.4Km를 개통했다고 밝혔다.

시는 10여년전부터 양남 관성솔밭해변의 명칭에 걸맞은 해송을 해변을 따라 심어 관광자원화에 주력해 왔으며, 올해는 밀식된 소나무들을 간벌하면서 생긴 유휴공간을 활용해 테마 트레킹코스로 개발했다.

특히 정부 신재생에너지 정책에 맞춰 친환경적인 태양광과 풍력을 이용한 하이브리드 발전시스템 3기를 도입하고 야간에도 안전하게 파도 소리와 달빛 정취를 느끼며 걸을 수 있도록 스텝 등 300개를 설치했다.

(사진제공:경주시)경주 양남 관성솔밭해변 테마길 개통

한편 관성솔밭해변은 경주 해변 중에서 규모가 가장 큰 곳이다. 대기업 하계휴양지로 인기가 높으며, 인근 울산 시민들이 즐겨 찾는다. 모래와 몽돌이 섞여 있는 백사장은 호젓하게 걷기에 좋다.

또 별을 관찰하는 마을이었다 해서 관성(觀星)이라 이름 붙여진 해변에서 밤하늘 별자리를 따라 걷는 색다른 경험을 할 수 있다.

이와 관련 시는 수렴천으로 단절된 해안 구간을 연결하고, 관성의 유래에 맞는 테마관광 활성화를 위해 내년에는 첨성대 이미지를 도입한 인도교를 설치할 예정이다. 또한 관성 남쪽 2km 해안 절경을 이용한 특색있는 해안 트레킹 코스도 개발할 계획을 갖고 있다.

시 관계자는 “청정 경주 바다의 풍부한 해양자원을 활용해 관광과 체험, 휴양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관광패러다임을 조성하고 내륙의 역사유적 중심 관광에서 해양관광이 융합된 새로운 경주의 성장 동력을 만들어 가고 잇다”고 밝혔다.

최원섭 기자  sup44@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