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사람들 포토뉴스
안양시-만안경찰서,치매어르신 실종제로사업 업무 협약
(사진제공:안양시)안양만안경찰서-만안치매안심센터 업무협약식-1

[안양=글로벌뉴스통신] 안양시(시장 이필운)는 16일(월) 만안경찰서(서장 권기섭)와 ‘치매 어르신 실종 제로 사업’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

이날 협약으로 인해 경찰서에서만 가능했던 지문 사전등록을 치매안심센터에서도 할 수 있게 됐으며, 양 기관은 치매사업 추진과 관련된 업무에 대해 협력하기로 했다.

시는 지난 3월에 동안경찰서와도 업무 협약을 체결해 시민들이 만안·동안 치매안심센터와 경찰서를 방문해 손쉽게 지문 사전등록을 할 수 있게 됐다.

지문을 사전에 등록하면 치매 어르신이 길을 잃었을 경우, 경찰 시스템에 등록된 지문과 사진, 보호자 연락처 등을 통해 신속한 대응이 가능하다.

이필운 안양시장은 “다양한 치매 관련 사업을 추진하여, 치매 어르신과 가족들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사회 환경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박영신 기자  kwun1133@daum.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영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