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종합 포토뉴스
대전시립무용단, ‘논개'공연- 제64회 정기공연, 22~23 대전예술의전당 아트홀 -
(사진제공:대전시) 그토록 처연해서 아름다운 논개 포스터

[대전=글로벌뉴스통신]대전시립무용단은 오는 3월 22일(목)부터 23일(금) 19시30분 대전 예술의전당 아트홀에서 우리민족이 기억해야 될 죽음, 애국의 한 여인의 삶을 그린 제64회 정기공연 <논개>를 무대에 올린다.

우리는 살아가는 동안 수많은 인물의 삶을 기억한다. 한 여인의 삶과 죽음! 우리가 그녀를 기억해야 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이미 의인(義人)으로, 그리고 기녀(妓女)로 우리에게 친숙한 이름 ‘논개’ 익히 들어온 이름이지만 그녀의 일생에 대한 역사적 기록은 단 한 줄 뿐이다. 그래서 구전에 의한 가설과 다양한 추측들이 ‘논개’라는 인물을 더 신비하게 만드는 요인이다.

‘논개’라는 인물이 우리에게 어떻게 기억되고 어떤 의미인지를 춤으로 무대에 표현하고자 한다. 이번 작품에서는 ‘논개’에 대한 단상(斷想)들을 5장으로 구성, 각각의 색으로 정리했다.

최초 무채색이었을 ‘Black’에서는 최경회 시점으로 ‘논개’의 유년을 얘기하고‘Yellow’는 어려운 가정사를 잊을 만큼 행복 했던 남편과의 사랑, 그리고 진주성의 함락과 지아비의 죽음에 격분하는‘Red’‘게야무라 로쿠스케’와 함께 벽류(碧流) 짙푸른 남강에 몸을 던지는‘Blue’그녀의 처연한 아름다움을 추모하고 염원하는 순백의 ‘White’로 구성하였다.

김효분 예술감독은 “한 여인의 삶과 죽음을 통해 우리 민족의 슬픈 역사를 돌아보고 ‘희생’이란 단어를 생각해보는 시간을 춤으로 표현하고자 한다.”라고 소감을 피력했다.

입체감 있는 무대장치와 조명을 바탕으로, 역동적인 춤사위와 가슴 벅찬 감동을 전할 이번 무대는 대전시립무용단과 대전예술의전당, 인터파크 홈페이지를 이용해 인터넷 예매가 가능하다. R석 20,000원, S석 10,000원, A석 5,000원이며 20인 이상은 3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길희기자  kwun1133@daum.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길희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