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종합 포토뉴스
조폐공사, 성주 참외 위조방지 라벨 공급 계약
(사진제공:한국조폐공사) 성주 참외 위조방지 라벨 제조.공급 계약

[대전=글로벌뉴스통신] 한국조폐공사(사장 조용만, www.komsco.com)가 화폐 제조과정에서 축적된 첨단 위조방지 기술을 활용, 가짜 지역특산물을 잡아낼 수 있는 사업에 나선다.

조폐공사는 13일 경북 성주군청과 성주 지역 특산물인 성주 참외 위조방지 라벨 제조‧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은 지역특산물에 조폐공사 위조방지 보안기술이 적용된 첫 사례다.

이에 따라 성주군에서 생산되는 참외의 포장박스에는 조폐공사가 만든 보안라벨이 부착돼 성주산임을 증명하게 된다. 라벨은 조폐공사의 특허기술인 복사방해패턴을 적용해 복사나 스캔해 사용할 경우 ‘COPY’ 문구가 나타나 위조를 방지할 수 있다. 또 스마트폰 QR코드에 라벨을 입력하면 성주 참외 정품 여부도 확인할 수 있다. 보안라벨은 포장박스를 개봉하는 위치에 부착돼 박스를 열면 파손돼 재사용할 수 없다.

가짜 지역특산물을 가려낼 수 있는 보안라벨은 우리나라 지역특산물인 포도, 사과, 배, 인삼, 고구마 등 농산물은 물론 굴비, 젓갈류, 한우를 비롯한 수산물과 축산물에도 적용 가능하다.

조폐공사 최재희 보안제품사업단장은 “성주 참외 위조방지 라벨 적용이 부자 농촌 성주군 건설의 꿈을 이루는 데 도움이 될 것이다.”라며 “앞으로 전국 지역특산물 인증용 보안제품 보급을 확대해 국민의 먹거리 안전과 농어민의 수익 증대를 위해 노력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송재우 기자  kwun1133@daum.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재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