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종합 포토뉴스
서천군, 서천형 청년내일 채움공제 업무 협약 체결
(사진제공:서천군청) 서천형 청년내일 채움공제 업무 협약 체결

[서천=글로벌뉴스통신] 서천군(군수 노박래)이 지역 내 중소기업 인력난을 해소하고 청년 구직자에 대한 취업기회 확대는 물론 장기 근속하는 청년의 자산형성을 본격 지원한다.

서천형 청년내일채움공제는 고용노동부에서 추진하는 청년내일채움공제사업에 서천군이 지역 고용시장 안정화를 위해 추가로 지원금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이에 따라 서천군은 관내 중소․중견기업이 만15세~34세 이하의 서천지역 청년을 고용노동부 청년인턴제로 채용해 정규직으로 전환할 때 청년내일채움공제에 가입할 경우, 해당기업에 청년 1인당 ‘인턴 지원금’ 최대 150만 원을 지원한다.

서천군은 이달부터 청년 35명을 대상으로 기업에 인턴지원금을 지원하고 기업 및 청년의 참여도 등 실적을 평가해 대상 인원을 확대 할 예정이다.

청년내일채움공제는 고용노동부가 중소․중견기업 등에 취업한 청년의 자산형성을 지원하고 우수인력의 장기근속을 유도해 중소․중견기업의 경쟁력 확보를 지원하는 제도로 청년이 2년간 3백만 원 적립(월125,000원)하면 정부와 기업이 청년에게 각각 9백만 원, 400만 원을 지원 적립해 총 1천6백만 원(+이자)의 목돈이 마련된다.

노박래 서천군수는 “최저임금 인상 등으로 경영에 어려움이 예상되는 기업에 서천군이 청년인턴지원사업을 추진함으로써 청년과 기업에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청년실업 해소와 중소기업의 안정적 경영을 위하여 군이 할 수 있는 모든 노력을 기울 일 계획이다.” 라고 밝혔다.

송재우 기자  kwun1133@daum.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재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