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슈종합 포토뉴스
고창군 고수면, 대설경보 속에 제설작업
(사진제공:고창군) 고수면 제설작업

[고창=글로벌뉴스통신] 고창군(군수 박우정) 고수면이 12일 오전 7시 기준 28cm 가량의 누적 적설량을 보인 폭설에 주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발 벗고 나섰다.

고수면사무소 직원들은 면사무소를 방문하는 주민들이 눈길에 미끄러지지 않도록 전 직원이 참여하여 청사 주변과 주차장 제설에 힘을 쏟고 있다.

고수면은 겨울철 폭설에 마을 주민들이 불편을 겪지 않도록 트랙터를 소유한 농업인들의 자원봉사를 통해 제설기동반(반장 김원식)을 운영하고 있으며 이번 폭설에도 신속하게 제설작업에 임했다.

고수면은 오는 3월 15일까지 집중 제설대책기간으로 정하고 면내 상습결빙구간 5개소와 제설작업구간 11개 노선 38km에 대해 트랙터 등 제설 장비를 활용한 상시 제설 기동반을 운영하고, 폭설로 인한 긴급복구 시에는 굴삭기, 덤프 등을 동원해 제설작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이장회의와 마을방송을 등을 활용해 ‘내 집 앞 눈 내가 쓸기 운동’도 전개하고 있다.

기호민 고수면 부면장은 “춥고 매서운 날씨 속에서도 매년 주민을 위해 솔선수범하는 자원봉사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올 겨울에도 기상 이변으로 폭설과 한파가 예상되는 만큼 제설기동반, 지역자율방재단과 연계해 주민의 인명과 재산 피해가 없도록 철저하게 대비하겠다”고 말했다.

 

한월희 기자  cosmos7275@naver.com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월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