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문화종합 포토뉴스
호찌민-경주엑스포 대장정 3일 폐막11월 11일 ~ 12월 3일 23일간 글로벌 문화축제 성공적 마무리

[경주=글로벌뉴스통신]아시아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역동적인 도시 베트남 호찌민시를 한국과 경북·경주로 물들인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이 23일간의 글로벌 여정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3일 폐막한다.

경상북도와 경주시, 호찌민시가 주최하고,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 공동조직위원회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공식행사, 공연, 전시, 영상, 체험, 이벤트 등 8개 분야, 43개 프로그램이 다양하게 펼쳐지며 한국의 문화를 세계에 알리고 아시아가 소통하는 장을 열었다.

(사진제공:경주엑스포)호찌민-경주엑스포 개막식

11월11일부터 12월3일까지 23일간 열린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은 ‘문화교류를 통한 아시아 공동 번영’을 주제로 호찌민시청 앞 응우엔후에 거리, 9.23공원, 시립미술관, 오페라하우스, 벤탄극장, 호아빈극장, 호찌민 음악대학교 등 호찌민시 전역에서 열려 큰 호응을 얻었다.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의 주제인 ‘문화교류를 통한 아시아 공동 번영’은 찬란하고 유구한 역사와 문화를 서로 이해하고 존중함으로써 양국의 우호관계를 증진하고 동아시아의 문화교류 확산으로 아시아 공동번영에 기여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번 행사에는 우리나라와 베트남 뿐만 아니라 전 세계 30개국, 8,000여명의 문화예술인들이 참여해 세계인이 함께하는 축제로 펼쳐졌다.

(사진제공:경주엑스포)폐막식 식전공연으로 펼쳐질 태권도 공연

관람객은 폐막 이틀 전인 12월1일까지 366만 9천명을 기록했다. 개막 15일째인 11월25일 목표 관람객 296만을 조기 달성했으며, 폐막일까지 누적 관람객수가 380만명을 넘어설 것으로 기대된다.

폐막식에 앞서 두 지역의 상호 공동발전과 우호협력을 돈독히 할 것을 약속하는 ‘경상북도와 호찌민시 간 우호교류협정’을 체결할 계획이다.

23일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하는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 폐막식은 3일 저녁 7시(한국시간 저녁 9시) 호찌민시 호아빈 극장에서 열린다.

(사진제공:경주엑스포)폐막식 식전공연으로 펼쳐질 베트남 전통무술 보비남 공연

식전공연으로는 베트남 전통무술 보비남과 한국의 태권도 시범이 펼쳐지며 응우엔 탄 퐁 호찌민시 인민위원장의 폐막선언, 김관용 경북도지사의 폐막기념사, 김응규 경북도의회 의장의 축사가 이어질 예정이다.

이어 베트남 인기가수의 축하무대와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 홍보대사인 가수 ‘블락비’의 축하공연이 열려 분위기를 뜨겁게 달구게 된다. 마지막으로 전 출연진이 무대에 등장해 손에 손을 잡고 미래를 기약하는 것으로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의 23일간의 위대한 여정은 대단원의 막을 내릴 예정이다.

최원섭 기자  sup44@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