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종합 포토뉴스
고창군, 고창갯벌생태여행 시범사업 진행
(사진제공:고창군청) 고창갯벌생태여행 시범사업 진행

[고창=글로벌뉴스통신] 고창군(군수 박우정)이 고창갯벌과 선운산도립공원, 운곡습지 등을 연계하는 ‘고창갯벌생태여행 시범 사업’을 진행했다.

람사르고창갯벌센터, 고창운곡습지생태관광협의회 주관으로 진행된 이번 생태여행은 13일부터 14일까지 1박2일의 일정으로 고창만의 생태여행을 찾아내는 새로운 시도로 기획됐으며 한국여행작가협회 회원 21명이 참여해 고창갯벌생태여행의 가능성을 논의 하는 시간을 가졌다.

행정구역 전체가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으로 등재된 고창군은 천혜의 자연생태환경 중에서도 그 가치가 높은 고창갯벌과 람사르습지로 등록돼 관리되는 운곡습지를 비롯해, 세계문화유산 고인돌유적, 선운산도립공원 등 지역명소들을 아우르는 여행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이를 통해 주민 소득을 창출해 갈 수 있는 가능성을 확인하는 기회를 가졌다.

특히 전국에서는 처음으로 갯벌 비수기인 겨울철 갯벌여행 상품개발을 위해 어민들과 함께하는 지주식 김양식 체험을 진행했으며, 참가자들은 트랙터를 타고 지주식 김양식장을 둘러보며 고창의 갯벌 지주식 김의 우수성을 직접 체험했다.

군 관계자는 “전국의 생태여행의 틀에서 벗어나 겨울철 갯벌체험의 개발, 주민 수익의 창출, 다양한 생태관광지를 하나로 묶는 훌륭한 여행을 경험할 수 있는 기회가 됐다.”며 “고창이 가진 자연생태환경적 가치와 문화, 역사 자원의 가치가 매우 높은 경쟁력을 가지는 만큼 국내 최고의 생태여행지로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송재우 기자  kwun1133@daum.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재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