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종합 포토뉴스
이천시, 책 읽는 도시 기반 도서관 확충 잇따라마장공공도서관 공정률 42%, 온천공원 ‘평생학습 북 카페’ 공정률 90%
(사진제공:이천시청) 책 읽는 도시 기반 마련을 위한 도서관 확충 잇따라

[이천=글로벌뉴스통신] ‘책 읽는 도시’를 표방하는 이천시(시장 조병돈)는 지난해 글로벌 학습도시 네트워크에 가입했다. 이를 계기로 글로벌 학습도시 위상에 걸맞게 공공 및 거점 공립 작은도서관을 잇따라 조성하고 있다. 이천시는 현재 4개의 공공도서관(시립, 청미, 효양, 어린이)외에 마장면 택지개발지구 내 마장공공도서관을 건립하고 있다.

마장도서관은 이천시 서부권에 평생학습 저변 확대를 위해 부지 2,000㎡에 연면적 1,386㎡, 지상 4층 규모로 건립중이며 사업비는 국비 16억 원을 포함한 36억이다. 2017년 6월에 공사 착공하여 현재 공정률은 42%로 2018년 3월 준공과 5월 개관을 목표로 순조롭게 추진하고 있다.

온천공원에 건립 중인 평생학습 북 카페는 연면적 722㎡ 2층 규모로 1층은 장난감 대여점, 2층은 평생학습 북 카페(작은 도서관)로 요즘 트렌드를 반영해 차를 마시면서 자유롭게 독서와 문화 향유가 가능한 공간이다.

총사업비는 20억 원으로 현재 공정률은 90%이며 내년 3월 개관을 목표로 추진중이다. 또한 송정동 현진에버빌 아파트 맞은편에 조성중인 증포송정 작은 도서관은 연면적 499㎡로 만화를 주제로 한 특화도서관으로 내년 3월 개관 예정이다.

조병돈 이천시장은 “이천시가 책 읽는 도시 기반 마련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만큼 시민들이 도서관 시설을 많이 이용해 다양한 독서활동으로 삶의 질이 더욱 향상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송재우 기자  kwun1133@daum.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재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