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스포츠 포토뉴스
천안 유관순체육관, ‘2017~2018 V-리그 개막’전년도 V리그 챔피언 결정전 우승팀 현대캐피탈 VS 준우승팀 대한항공 격돌

[천안=글로벌뉴스통신] 배구특별시 천안에서 ‘2017~2018 V리그 개막전’으로 전년도 V리그 챔피언 결정전의 우승팀, 준우승팀 현대캐피탈과 대한항공의 경기가 14일 오후 2시 유관순체육관에서 열린다.

경기방식은 정규시즌, 포스트시즌, 챔피언결정전으로 구성되며 정규시즌은 6라운드로 남자부 7개팀은 팀당 36경기, 여자부 6개팀은 팀당30경기를 치르고, 포스트시즌은 내년 3월16일, 챔피언결정전은 4월1일 시작된다.

천안을 연고로 하는 현대캐피탈은 지난해 챔피언 우승팀으로 올해는 예년과 다르게 외국인선수 교체 및 신인선수 영입, 기존선수들의 기량 향상으로 기존전력 누수를 최소화해 또다시 정상탈환에 나설 예정이다.

현대캐피탈 구단 관계자는 “시즌을 앞두고 외국인선수의 갑작스런 부상으로 시즌 내내 준비했던 팀전력의 차질이 생겼지만, 곧바로 외국인선수를 대체해 개막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의 완벽한 진행을 위해 천안시는 현대캐피탈구단과 긴밀한 협조를 통해 천안유관순체육관의 경기장 시설과 장비를 점검하고 개막전 준비에 전력을 기울였다.

최광용 체육교육과장은 “현대캐피탈 구단은 연고지 배구단 최초로 현대스카이워커스 유소년 배구교실을 운영하며 재능기부를 실천하는 등 모범적인 스포츠문화 확산에 노력을 기울이고 있어 감사하다.”고 말했다.

송재우 기자  kwun1133@daum.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재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