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논평 정치
경주시의회 남주상절리 조망타워 현장점검

[경주=글로벌뉴스통신]경주시의회 경제도시위원회(위원장 윤병길)는 21일 준공을 앞둔 주상절리 조망타워 사업현장을 방문하여 시설물 및 향후 운영방향에 대하여 점검하는 시간을 가졌다.

먼저 주상절리 조망타워 사업현장을 방문하여 공사 관계자를 격려하고 준공에 차질이 없도록 공사에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하는 한편, 안전관리에도 철저를 기하여 줄 것을 강조했다.

(사진제공:경주시의회)양남주상절리 조망타워 현장점검

그리고 해양수산과장으로부터 공사 진행 상황 및 향후 운영계획에 대해 설명을 듣고 시설물을 둘러보았다.

현장을 점검한 의원들은 “경주의 새로운 관광명소, 해양관광의 복합공간으로 관광객 유치와 지역경제가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준공 및 향후 운영 계획에 철저를 기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한편 주상절리 조망타워는 지난 2014년 11월에 착공하여 총사업비 29억으로 4층규모(건축면적 517.66㎡)로 동해안 바다와 주상절리 절경을 한눈에 볼수 있으며, 올해 10월 중 준공을 앞두고 있다.

최원섭 기자  sup44@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