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글로벌 Only 포토뉴스
경주 화랑의후예들 베트남 호찌민에서 자원봉사경주시자봉센터, 2017 청소년 해외마을공동체 자원봉사활동 펼쳐

[경주=글로벌뉴스통신](사)경주시종합자원봉사센터(이사장 이용래)는 지난 2일부터 8일까지(5박 7일) 청소년 및 리더 자원봉사자 20명과 함께 베트남 호찌민 일대에서 ‘2017 청소년 해외마을 공동체 자원봉사 활동’을 펼쳤다.

(사진제공:경주시)화랑의 후예들 베트남 호찌민에서 자원봉사 기념

‘화랑의 후예, 자원봉사로 경주를 알리다.’라는 주제로 실시한 이번 해외 자원봉사 활동은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실시됐으며, 특별히 올해는 ‘호치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 2017’을 기념하여 베트남 호찌민의 미토지역 노인시설 및 보육원 등에서 네일아트, 페이스페인팅, 풍선아트, 발마사지 등 재능나눔 활동과 벽화그리기, 떡볶이, 경단 등 오감발달 요리만들기를 실시했다.

또한 경주를 소개하고 K-pop댄스, 태권도, 퓨전부채춤 등 문화공연 및 한국전통놀이체험 등 베트남과의 문화교류 활동도 펼쳤으며, 더불어 현지 마을 주민들과 소통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사)경주시종합자원봉사센터 이용래 이사장은 “이번 청소년 해외봉사 활동을 통해 경주를 알리고 진정한 화랑의 후예로써 자부심을 보이는 청소년들을 보니 대견스러웠고, 이 후에도 지역사회에서 긍정적이고 주도적 역할을 할 수 있는 리더로 성장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최원섭 기자  sup44@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