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종합
경주에 원전종합서비스센터 착공식 가져한수원 협력기업 투자 본격화로 고용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경주=글로벌뉴스통신]지난해 경주시에서 유치한 한전KPS(주) 원전종합서비스센터가 19일(금) 외동읍 문산2산업단지 건립부지에서 착공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이선민 한전KPS 신성장 사업본부장, 김정식 경주시 경제산업국장을 비롯한 지역주민 200여명이 참석했다.

(사진제공:경주시)한전KPS 원전종합서비스센터 착공식

전남 나주시에 본사를 둔 한전KPS(주)(대표이사 정의헌)는 발전플랜트 설비진단, 국내외 발전설비 및 송변전설비 정비와 신재생에너지사업을 주력으로, 종업원 5,395명, 연매출 1조1711억 규모의 전문 공기업이다.

이번에 착공한 원전종합서비스센터는 원자력발전소의 핵심설비에 대한 정비 및 엔지니어링업무를 담당하는 한전KPS 원자력정비기술센터를 이전하는 것으로, 기존 180명의 조직 규모에서 310여명으로 확대 개편해 약 130여명의 신규일자리 창출이 기대된다.

한전KPS 이선민 신성장사업본부장은 “한전KPS는 원자력 발전설비의 유지와 관리에 있어 가장 중요한 요소인 기술력을 갖춘 전문 인력과 특화된 기술을 갖추고 원전 안정성을 고도화 시키는 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이번 원전 종합서비스센터 건립을 통해 한전KPS가 보유한 원자력 정비기술을 더욱 발전시켜 나가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제공:경주시)한전KPS 원전종합서비스센터 조감도

한편 이날 행사에서 참석한 김정식 경제산업국장은 “한전KPS(주) 원전종합서비스센터 착공을 환영하며, 준공 때 까지 필요한 행정지원을 다 할 것이다”며, “향후에도 적극적인 기업유치 활동을 통해서 보다 나은 일자리를 창출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해 나갈 것” 이라고 밝혔다.

한편, 한전KPS 원전 종합서비스센터는 경주 외동읍 문산2일반산업단지 내 33,000㎡ 부지에 356억원을 투자해 업무시설과 공장을 갖춘 지상 6층, 지하 1층 규모의 시설로 내년 8월 준공될 예정이다.

최원섭 기자  sup44@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