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우크라이나 원자력공사 부사장,경주 방폐장 방문원자력환경공단, 방폐장 이해도 제고 및 수출기반 구축 기대

[경주=글로벌뉴스통신]한국원자력환경공단(이사장 이종인)은 16일 (화) 우크라이나 원자력공사 샤브리코프 올렉산드르(Shavlakov Oleksandr) 수석 부사장, 아이딘 부사장, 이고르 신규원전 부장, 리오니드 국제협력 부장 등 6명이 중저준위방사성폐기물 처분시설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지상지원 및 지하처분시설, 코라디움 등을 둘러봤으며, 중저준위 방폐물관리 및 처분시설의 안전성, 국민수용성 증진을 위한 지역지원사업 등에 큰 관심을 나타냈다.

(사진제공:원자력환경공단)우크라이나 원자력공사 샤브리코프 올렉산드로 수석 부사장(오른쪽에서 네번째) 일행이 16일 중저준위방사성폐기물 처분시설을 방문했다

공단은 경주 중저준위방사성폐기물 처분시설에 대한 이해도 제고와 수출기반 구축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우크라이나는 원전재건 및 신규원전 건설을 위해 러시아 이외의 원전공급국을 찾고 있으며 한국형 원전과 방폐물 처분시설 등에 관심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따라 13일부터 20일까지 한국을 방문해 경주 중저준위 방폐물 처분시설을 비롯 한수원, 한전원자력연료, 두산중공업 등 원전 관련시설들을 둘러보고 있다.

최원섭 기자  sup44@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