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국회/정부
민주당경북도당 경북발전위한 여당 역할 약속오중기 경북도당 위원장 경북발전 공약채택,예산확보 등 집권여당 역할론 약속

[대구=글로벌뉴스통신]더불어민주당 경북선대위(상임위원장 오중기)는 지난 12일 당사회의실에서 100여명의 선대위원들과 송영길 전 총괄본부장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선대위 해단식을 가졌다.

이날 오중기 경북도당 위원장은 문재인대통령 당선이후의 선대위 해단식은 『새로운 출발을 선언』하는 자리여야 한다며 집권여당의 도당위원장으로써 중앙당과 정부를 오가며 경북공약이 실행되도록 빈틈없이 준비하겠다고 약속했다.

오중기 위원장은 러시아특사로 거론되는 송영길 의원을 개인적 친분으로 특별히 초대하여 당원들을 격려하면서도 경북발전에 함께하겠다는 약속도 받아냈다.

이번 19대 대통령 선거에서 경북의 21.7%득표는 역대선거에서 민주당후보들이 10%미만이나 10%대 득표를 받은 것에 비하면 큰 성과이며, 경북에서 보수 정당의 득표가 50%에 그친 것도 향후 경북에서 민주당의 가능성을 확인한 것이라 평가했다.

오중기 위원장은 “이제는 집권여당으로써의 역할을 확실히 해야 하며 필요시 먼저 도.정회의를 요구하여 경북사업과 필요 예산까지 확보하는 행보를 펼쳐나가겠다”고 향후 행보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오중기 위원장은 당장 15일에 중앙당에서 개최되는 중앙위원회의에서도 경북의 전 지역위원장들과 함께 참석하여 경북의 목소리를 전달할 계획이다.

최원섭 기자  sup44@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