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글로벌 Only
롯데백화점·적십자사, 지진 비상가방 경주시에 기탁경주시 내남면 방문, 재난대비 생명가방 2억원 상당 2,560개 전달

[경주=글로벌뉴스통신]롯데백화점(대표이사 이원준)과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회장 강보영)는 14일 9.12 지진의 진앙지인 경주시 내남면을 방문하여 지진 및 재난 대비 생명가방 2,560개(2억원 상당)의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는 내남면사무소에서 김대길 경주시 도시개발국장, 롯데백화점 관계자 및 직원 30여명과 대한적십자사 적십자사 봉사단 40여명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비상가방 패키징 작업 및 전달식, 감사패 전달의 순으로 진행됐다.

(사진제공:경주시)롯데백화점 대한적십자사 지진대비 비상가방 기탁

이날 기탁된 비상가방은 롯데그룹에서 지난 9.12 지진 피해 지원을 위해 대한적십자사에 전달한 기부금 중 일부를 이용하여 헬멧, 비상식량, 구급키트, 은박담요, 라디오 등 13종의 재난대비 물품 구입 후 기탁하는 방식으로 진행되었으며, 우선적으로 내남면 주민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김대길 도시개발국장은 “롯데 그룹의 지원과 관심에 26만 경주시민을 대표하여 감사의 뜻을 전하며, 이러한 따뜻한 관심으로 지진 피해 복구와 정상화가 빠르게 완료될 수 있었다”고 전했다.

또한 “작년에도 지진피해 문화재 복구비를 기탁하여 복구에 박차를 가할 수 있었고, 이번에 기증해주신 비상가방은 앞으로 일어날지 모를 재난에 대한 안전 취약성을 개선하고, 재난 취약계층에 심리적 안정감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고마움을 표시했다.

최원섭 기자  sup44@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