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글로벌뉴스통신TV 정치
조경태의원, 중국은 내정간섭을 중단하라!!![성명서] 사드배치는 대한민국 안보강화를 위한 당연한 조치

[국회=글로벌뉴스통신] 조경태 의원 (자유한국당·부산 사하구 을)이 2017년 3월 3일(금) 오전11시에 국회 정론관에서 '중국은 내정간섭을 중단하라!'며 성명서를 발표했다.

   
▲ (사진:글로벌뉴스통신 박현진기자) 조경태의원이 2017년3월3일(금)오전11시,국회정론관에서 '사드배치는 대한민국 안보강화를 위한 당연한 조치, 중국은 내정간섭을 중단하라!' 며 성명서를 발표하고 있다.

다음은 조경태의원의 성명서 전문이다.

 [성명서]

사드배치 문제로 한, 중과의 갈등이 최고조에 달하고 있다.

특히, 사드 배치를 위한 부지가 확정되면서 우리기업에 대한 노골적인 불매운동은
물론, 여행사를 통한 한국 관광을 전면 금지하고 있다.
여기에 일부 중국 언론들은 ‘성주 직접 타격’ 등을 운운하면서 도를
넘은 간섭을 하고 있다.

이는 심각한 중국의 오판이다.
이번 한국의 사드배치에 대한 중국의 호들갑은 국제적으로 공감을 받기 힘들 것이다.

최근 북한은 10Kt 위력의 5차 핵실험(16.06)은 물론 신형 미사일 발사 실험과
김정남 독살 등으로 국제사회는 강력한 대북제제를 주장하고 있다.
 
우리나라의 사드배치는 국제 평화를 위협하고자 하는 수단이 아니라 북한 핵도발에
대비한 최소한의 안보조치로 우리나라로서는 불가피한 조치이다.
북한의 위협이 확대된 것은 대북제재를 무력화시켜온 중국의 책임이 크다는 것
역시 부인할 수 없을 것이다.

사드배치는 대한민국 안보를 위한 최소한의 조치임을 다시 한 번 강조한다.

중국의 도를 넘은 내정간섭은 한중관계의 악화 뿐 만 아니라 대국을 기치로 삼고 있는
중국이 열등감에 가득한 소국일 뿐이라는 것을 스스로 입증하는 것이다.

우리는 대한민국의 안보와 미래를 위해서라면 사드배치 뿐만 아니라
핵보유까지도 서슴없이 추진할 수 있다는 것을 명심했으면 한다.

우리도 정부차원에서 중국에 대한 강력한 제재조치를 취할 것을 촉구한다.

중국은 한국의 사드배치에 각을 세울 것이 아니라 한반도의 평화를 위해
북한의 비핵화에 전력을 다해야 할 것이다. 


2017년 3월 3일
국회의원 조 경 태

박현진 기자  shilain@daum.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현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