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경기주택도시공사와 사회적 고립 가구 지원
상태바
우리은행, 경기주택도시공사와 사회적 고립 가구 지원
  • 송재우 기자
  • 승인 2024.07.04 1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우리은행) 왼쪽부터 우리은행 조병규 은행장과 GH공사 김세용 사장
(사진제공:우리은행) 왼쪽부터 우리은행 조병규 은행장과 GH공사 김세용 사장

[서울=글로벌뉴스통신] 우리은행(은행장 조병규)이 경기주택도시공사(사장 김세용, 이하 GH공사)와 ‘AI케어 서비스 실증사업 지원 업무 약정’을 체결했다.

GH공사 본사에 진행한 약정식에는 조병규 우리은행장, 김세용 GH공사 사장을 비롯해 두 기관의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날 업무 약정에 따라 우리은행과 GH공사는 경기도 내 사회적 고립 가구의 주거 안정성 제고에 힘을 모을 예정이다. 이를 위해 우리은행은 20억 원을 편성해 AI 스피커를 구입, 경기도 내 1,000여 세대에 이르는 고립 가구에 이를 설치하고 관리하는 데 힘을 보태게 된다.

이번에 설치하는 AI스피커는 △음악 감상 △뉴스 △날씨 안내 △대화 등 다양한 기능으로 고독 가구의 정서 안정을 지원한다. 또한, ‘살려줘!’, ‘구해줘!’ 등 부정적인 단어 사용을 감지하는 기능도 탑재됐다.

GH공사는 통합 관제센터에서 AI스피커를 모니터링해, 장기간 AI스피커 미사용 가구에게 전화로 안부를 묻거나 사람이 직접 방문해서 안전도 확인한다. 또한, AI스피커가 부정적인 단어 사용을 감지하면 즉시 119에 구조 요청도 접수한다.

이날 약정식에 참석한 조병규 우리은행장은 “GH공사가 진행하는 뜻깊은 사업에 우리은행이 힘을 보태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우리은행은 GH공사의 주거래은행으로서 ‘사람이 행복하고 살기 좋은 경기도’를 위해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