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2024년 공유재산 실태조사 공모사업 선정
상태바
울산시, 2024년 공유재산 실태조사 공모사업 선정
  • 김금만 기자
  • 승인 2024.06.10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글로벌뉴스통신DB) 울산광역시청
(사진: 글로벌뉴스통신DB) 울산광역시청

[울산=글로벌뉴스통신] 울산시가 한국지방재정공제회의 2024년 공유재산 실태조사 공모사업에 선정됐다.

이에 따라 울산시는 국비 5,000만 원을 확보하고 올해 12월까지 일반재산 및 행정재산 토지 2,000여 필지에 대해 처음으로 전문기관 용역을 통한 정밀 실태조사를 실시한다.

이번 실태조사는 행정안전부의 공유재산 관리강화에 발맞춰 실질적이고 체계적인 재산관리를 위해 추진된다.

총 사업비는 국비 5,000만 원을 포함해 1억 5,000만 원이 투입된다.

사업은 울산시 토지 총 2만 8,758필지 중 일반재산 1,738필지, 행정재산 328필지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이번 사업은 공간정보 기반 토지이용 현황조사를 거쳐 현장조사와 지적측량을 병행 추진해 더욱더 정확한 재산현황을 파악하는 발판을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울산시 관계자는 “올해 적극적인 공유재산 관리 강화를 위해 실질적이고 체계적인 공유재산 실태조사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며, “향후에도 우리시 재산의 철저한 관리로 시 재정 건전화와 효율적인 공유재산 관리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