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종합교통계획 수립 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상태바
영천시, 종합교통계획 수립 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 최원섭 기자
  • 승인 2022.03.01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천=글로벌뉴스통신]영천시가 지난 25일(금) 시청 2층 영상회의실에서 향후 20년간의 도시교통정책 방향을 설정하는 ‘영천시 종합교통계획 수립 용역’ 착수보고회를 열었다.

착수 보고회는 관련 전문가가 참석한 가운데 용역 수행기관인 ㈜다산컨설턴트 측의 연구수행계획 보고 후 참석자들이 교통정책에 관한 다양한 의견 개진 순서로 진행됐다.

(사진제공:영천시) 종합교통계획 수립 용역 착수보고회
(사진제공:영천시) 종합교통계획 수립 용역 착수보고회

이번 보고회에서 ㈜다산컨설턴트는 계획의 개요, 영천시 도시교통의 현황 및 문제점, 기본목표와 개선계획, 부문별 개선계획 등 용역 추진방향에 대해 보고했다.

영천시 종합교통계획 수립 용역은 ‘도시교통정비 촉진법’에 따른 도시교통정비 기본계획 및 중기계획, ‘대중교통의 육성 및 이용촉진에 관한 법률’에 따른 지방 대중교통계획, ‘교통약자의 이동편의 증진법’에 따른 지방 교통약자 이동편의 증진계획을 망라한 도시 교통의 기본계획을 수립하는 용역이다.

영천시는 착수보고회에서 제시된 여러 의견에 대해 검토 후 종합교통계획에 반영하고, 향후 대구도시철도 1호선 금호 연장 등 변화하는 교통 환경에 대응하는 종합교통계획을 수립하여 선진 교통도시가 될 수 있도록 개선할 계획이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대구도시철도 1호선 영천 금호 연장, 금호·대창 하이패스 IC 개통, 금호-하양 간 국도 4호선 6차로 확장 등 교통 환경에 많은 변화가 예상되므로 중·장기적인 교통 정책 수립이 필요하며, 이번 종합교통계획 수립 용역이 영천시 발전에 바탕이 되는 용역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