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천 과천시장, 설 앞두고 전통시장 소상공인 등 격려
상태바
김종천 과천시장, 설 앞두고 전통시장 소상공인 등 격려
  • 고재영 기자
  • 승인 2022.01.27 2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과천시)김종천 과천시장, 설 앞두고 전통시장 소상공인 등 격려
(사진제공:과천시)김종천 과천시장, 설 앞두고 전통시장 소상공인 등 격려

[과천=글로벌뉴스통신] 김종천 과천시장은 설 명절을 앞두고 27일(목)과 28일 이틀간 전통시장인 새서울프라자와 제일쇼핑, 별양동·중앙동 상점가를 돌며 소상공인과 설 인사를 나누고, 애로사항을 직접 청취하는 등 민생 챙기기에 나선다.

특히, 김종천 시장은 최근 오미크론 변이 유행으로 전국적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1만 명 이상 발생하고, 과천시에도 연일 20명 이상의 확진자가 나오는 상황에서 소상공인의 어려움을 듣는 데 집중했다.

상인들은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한 영업 제한이 계속되면서 매출 하락이 지속되고 있다. 정부의 소상공인 손실보상이 제한적으로 이뤄지고 있는데, 전체 상인을 대상으로 지원이 필요하다”라고 한목소리를 냈다.

김 시장은 소상공인의 경영상 어려움과 애로사항에 대해 크게 공감을 표하면서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시장 상인들이 피해를 보는 상황이 너무 마음 아프다. 과천시에서는 1회 추경으로 전시민 재난기본소득을 1인 10만원씩 과천시 지역화폐로 지원하여 과천상인에게 조금이나마 직접적인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아울러, 김 시장은 시민들이 안심하고, 전통시장 및 상점가를 이용할 수 있도록 상인들에게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는 데에 각별히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