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팝, K드라마에 이어 K오페라도 뜬다!
상태바
K팝, K드라마에 이어 K오페라도 뜬다!
  • 한종서 기자
  • 승인 2021.10.17 2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제작사 피노디아가 제작한 오페라 〈피노키오〉
푸치니의 고향 루카 질리오 극장에서 절찬리 초연
(사진제공: ㈜피노디아) 이탈리아 현지 보도
(사진제공: ㈜피노디아) 이탈리아 현지 보도

[서울=글로벌뉴스통신] 국내 대형전시기획 및 공연제작 회사로 알려진 ㈜피노디아가 강원도 속초시 엑스포 공원에 추진하고 있는 〈피노디아 테마파크〉에서 상설 공연을 목적으로 제작한 오페라 〈피노키오〉가 16일, 작곡가 푸치니의 고향으로 유명한 이탈리아 토스카나주 루카시의 질리오 극장에서 초연됐다.

제작자인 남대현 대표와 이탈리아의 작곡가인 알도 타라벨라는 지난 2017년, 오페라 〈피노키오〉 제작에 대한 계약을 체결하고 3년에 걸쳐 완성하기에 이르렀다. 그러나 코로나19 팬데믹의 영향으로 인해 〈피노디아 테마파크〉의 개관 시기가 연기되고 있어 테마파크 내 피노디아 광장에 공연을 올리는 것은 어렵다고 판단, 이탈리아에서 초연을 하게 됐다.

(사진제공: ㈜피노디아) 공연 장면
(사진제공: ㈜피노디아) 공연 장면

이에 에우제니오 자니 토스카나 주지사는 '피노디아와 토스카나주의 지속적인 문화 교류를 응원하며 빠른 시일 안에 한국에서도 초연이 이루어지길 바란다.' 라는 인사말을 전했다. 그리고 국내 코로나 상황으로 초연에 참석하지 못한 남대현 대표는 작곡가인 알도 타라벨라가 대독한 축사를 통해 '100여개가 넘는 피노키오 주제의 여러 공연이 있어왔지만, 피노디아가 제작한 오페라 〈피노키오〉는 랩과 리듬 앤 블루스 등 다양한 음악 장르와 발레 등의 요소가 다이내믹하게 융합된 오페라로서 향후 세계적으로 K오페라를 주도하게 될 것으로 본다.' 라고 말했다. 오페라 〈피노키오〉는 이탈리아 순회공연 후 2022년 원제작사인 피노디아 테마파크 개관에 맞추어 국내 오페라 팬들에게 첫 선을 보일 예정이다.

강원도 속초시에 추진되고 있는 이탈리아 르네상스 빌리지 피노디아는 이탈리아 공식 라이선스를 통한 테마파크로 '레오나르도 다빈치 박물관', '미켈란젤로 박물관', '피노키오 파크', '피노디아 아트홀 500' 등을 설치 중이다. 또한, 이탈리아 토스카나주 국립 카를로 콜로디재단 등의 후원을 받고 있으며, 2016년부터 토스카나 3대 오페라극장들과 함께 세계 오페라 엑스포를 추진해 왔다.

​(사진제공: ㈜피노디아) 왼쪽부터 지휘자 마르코 발데리, 음악감독 루카, 예술감독 크리스티나 박, 작곡가 알도 타라벨라, 제작자 ㈜피노디아 대표 남대현
​(사진제공: ㈜피노디아) 왼쪽부터 지휘자 마르코 발데리, 음악감독 루카, 예술감독 크리스티나 박, 작곡가 알도 타라벨라, 제작자 ㈜피노디아 대표 남대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