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반도체·디스플레이 등 고졸 인재 성장 경로 구축
상태바
천안시, 반도체·디스플레이 등 고졸 인재 성장 경로 구축
  • 송재우 기자
  • 승인 2021.02.18 1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글로벌뉴스통신] 천안시가 반도체․디스플레이, 스마트기계, 자동차부품 분야의 고졸 인재 성장 경로 구축에 나선다.

시는 지난 16일 2021년 교육부 공모사업인 ‘직업계고-지역협업 기반 직업교육 혁신지구’에 최종 선정돼 올해 4억 원을 지원받아 최대 3년간 총사업비 20억 원 투입해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천안시와 충청남도교육청, 충청남도천안교육지원청의 협력으로 고졸 인재 양성 체계를 구축하는 이번 사업은 지구 내에 있는 직업계고와 지역기업, 지역대학 간 연계를 통해 고졸 인재 성장을 지원한다.

천안시에서는 천안공업고 외 6개교, 에드워드코리아 외 74개 기업, 한국기술교육대 외 3개교가 참여해 지역 전략산업에 필요한 인재를 양성하기로 했다.

천안시 전략산업은 반도체․디스플레이, 스마트기계, 자동차부품 분야로, 전략산업을 중심으로 혁신지구 프로그램을 구성․운영하게 된다.

주요 프로그램은 ▲직업계고 인식개선 홍보를 통한 우수 신입생 모집 ▲우수 기술인재 양성을 위해 내실 있는 교육과정 운영 ▲산업맞춤형 취업프로그램 운영 및 학과 개편을 통한 일자리 확대 및 취업지원 ▲ 대학 연계를 통한 심화학습 지원 ▲지역 정착 및 자립을 위한 주거 등의 실질적 지원이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충청남도교육청 및 충청남도천안교육지원청과의 협력으로 직업계고의 우수한 인재가 천안에서 취업에 성공해 정착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지역 기업 및 대학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밝혔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