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 시문학파기념관, 국군 정훈교육장으로 각광
상태바
강진 시문학파기념관, 국군 정훈교육장으로 각광
  • 오병두 기자
  • 승인 2013.12.09 1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1일 영랑 시 감상 체험
   
▲ 국군장병들의 정훈교육장을 각광을 받고 있는 시문학파 기념관(사진제공=강진군청)

 전남 강진군 시문학파기념관이 학생들의 문학 체험 학습은 물론 국군 장병들의 정훈교육장으로써 각광을 받고 있다.

 9일 강진군에 따르면 지난해 3월 개관한 시문학파기념관이 제1종 문학전문박물관의 강점을 살려 문학 체험 학습장으로서의 기능을 톡톡히 해내면서 학생들의 교육장을 넘어 전·의경 대원 및 국군 장병들의 정훈교육의 산실로 자리 잡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오는 11일 육군 제8539부대 강진대대 장병 100여명은 오후 3시30분 시문학파기념관에서 영랑 김윤식 선생의 삶과 문학세계에 대한 강의를 듣고, 김영랑의 대표작 등을 감상·낭독하는 뜻 깊은 시간을 갖는다.

 시문학파기념관은 지난 7월 강진경찰서 소속 전·의경 대원 등 경찰가족 200여명을 대상으로 문학프로그램을 운영한 데 이어 지난 10월에는 전남 서부권역을 수호하고 있는 육군 제8539부대 장병들의 정서함양을 위한 시문학 콘서트를 개최해 호응을 얻은 바 있다.

 육군 제8539부대 방기선 강진대대장은 "국토 수호에 여념이 없는 장병들에게 잠시나마 마음의 평안과 정서함양에 도움을 주고자 시문학파기념관에서 진행하는 문학체험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됐다"면서 "특히 문학 체험을 병행한 정훈 교육은 병영 생활은 물론 군 복무 후에도 건강한 사회인으로 살아가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