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포토뉴스
부산교통공사, 2020년 신입사원 채용사상 최대 규모… 공사 8개 전 직렬 채용
(사진:글로벌뉴스통신DB) 부산교통공사

[부산=글로벌뉴스통신] 부산교통공사(사장 이종국)가 8개 전 직렬에 걸쳐 신입사원 670명을 뽑는 사상 최대 규모의 2020년 신입사원 공개 채용을 통해 지역 일자리 창출과 청년실업 해소에 적극 앞장선다고 16일 밝혔다.

완전경쟁으로 이뤄지는 공개경쟁시험으로는 총 447명을 선발한다. 직렬별로 각각 ▴운영직 167명 ▴토목직 47명 ▴건축직 7명 ▴기계직 45명 ▴전기직 93명 ▴신호직 38명 ▴통신직 50명이 해당된다.

특정 자격이 필요한 경력경쟁시험은 세 전형으로 나뉜다. 우선 전산 관련 자격증 보유자를 대상으로 ▴운영직(전산) 3명을 선발한다. 장애인을 대상으로는 ▴운영직 25명 ▴토목직 3명 ▴기계직 3명 ▴전기직 6명 ▴통신직 3명을 뽑는다. 또한, 철도안전법에 의한 ‘제2종 전기차량 운전면허’ 보유자를 대상으로 ▴운영직 10명과 ▴운전직 170명을 채용한다.

채용공고는 1월 17일에 발표되며, 원서접수는 1월 31일부터 2월 6일까지 7일간 이어진다. 필기전형은 원서 마감 후 17일 뒤인 2월 23일에 치러지며, 원서 제출자 전원을 대상으로 한다. 공사는 필기전형 통과자를 대상으로 인성검사와 면접전형 등을 치른 후 4월 6일 최종합격자를 발표한다. 자세한 내용은 17일 게시되는 공사 홈페이지(www.humetro.busan.kr) 채용공고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공사는 지난해 7월 노사 합의를 통해 670명에 이르는 대규모 신규인력 채용 사항을 전격 발표한 바 있다. 당시 노사가 한 발짝씩 양보해 이뤄낸 채용으로 ‘아름다운 일자리’라는 찬사를 얻기도 했다.

부산교통공사 이종국 사장은 “이번 채용은 미래세대를 위해 공사 직원들이 합심해 만들었다는 데서 큰 사회적 의미를 지닌다.”며 “지역 대중교통을 향한 사명감을 지닌 창의적이고 열정적인 인재들의 많은 지원을 바란다.”고 전했다.

이상철 기자  lsc1106@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