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글로벌 Only 포토뉴스
포항시, '2019 나눔 의료봉사' 소통 간담회 개최내년에는「보다 더 자주 찾아가는 보건의료서비스」대폭 확대키로

[포항=글로벌뉴스통신]포항시 북구보건소는 민관 보건의료 협력 네트워크를 확대해서 2020년에는 ‘보다 더 자주 찾아가는 주민밀착형 보건의료 서비스’를 실현하고자 22개 의료기관 대표자(병원장 또는 이사장)가 참석하는 소통 간담회를 12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2019년「나눔 의료봉사」참여 유공기관 대한 감사패와 표창패를 수여하고, 그 동안의 진행상황을 돌아보고 의료취약지역 의료복지 향상을 위해 공공과 민간이 다시 한 번 힘을 합쳐 재도약의 다짐했다.

올해부터 북구보건소는 22개 병원과 의료취약지역 주민 건강관리를 위한 협약을 체결하여 지금까지 매주 2회 오․벽지 마을을 찾아가서 주민밀착형 보건의료 서비스를 운영해 오고 있다.

(사진제공:포항시)2019년 찾아가는나눔 의료봉사 상생소통 간담회

현재까지 의료인력 255명이 참여하여 43개 마을 찾아가 3,614명의 주민들에게 한방진료와 재활․물리치료, 구강검진, 치매검사 등을 실시하였으며, 특히 영양제 수액, 통증완화 시술 서비스는 병원이 마을을 찾아 갈 때 마다 주민들에게 최고의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평소 어깨 관절이 좋지 않아 팔을 잘 쓰지 못하던 주민은 병원 가기를 차일피일 미루었으나 병원이 마을을 직접 찾아와 한방시술을 하여 팔이 정상으로 호전되었다며 고마움을 표현하기도 했다.

또한 의료취약지역 주민밀착형 보건의료서비스에 참여한 의료기관은 현지 진료로 인한 검사장비, 의료장비 등 각종 제약사항이 많았으나 찾아오는 대다수의 주민이 고령의 환자들이어서 진료뿐만 아니라 속마음까지 헤아려 주는 건강상담사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특히 교통이 불편하고 거동이 불편한 고령의 노인들은 질병을 방치하는 경우가 많기에 건강문제를 자세히 상담하고 알려 주는 것은 물론 병원 진료와 검사까지 연계해 주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송경창 포항시 부시장은 “지역사회 민간 의료기관과 함께 할 수 있었기 때문에 수준 높은 의료서비스 지원이 가능하였고, 앞으로도 건강한 일상으로 시민의 행복을 만들어가는 건강도시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원섭 기자  sup44@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